중기중앙회, 산업부·생기원과 뿌리산업 협력 MOU
뿌리산업 전문인력 교육센터 설치 지원 등 협력
작성 : 2020년 05월 28일(목) 14:01
게시 : 2020년 05월 28일(목) 14:01
가+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5월 28일 경기도 시흥시 뿌리기술지원센터 대회의실에서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이낙규 생산기술연구원장 등을 비롯한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뿌리산업 발전협력 업무협약 체결식’에 참석, 인사말을 한 후 ‘산업부-중기중앙회-생산기술연구원’간 뿌리산업 발전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은 지난달 28일 오후 3시, 시흥시 뿌리기술지원센터에서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낙규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뿌리산업 협력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중소기업 애로사항을 대변하는 중기중앙회와 뿌리산업 정책을 수립하는 산업부, 뿌리기업에 대한 기술 및 인력지원을 하고 있는 생산기술연구원과의 최초의 공식적인 3각 협약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산업부는 관련법령 개선, 지원예산 마련 등 차세대 뿌리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게 된다. 중기중앙회는 올해부터 신설되는 소재부품장비 산학협력단 지원대상이 되는 뿌리기업을 발굴한다. 생산기술연구원은 뿌리기업 애로기술 해소 등 현장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소재부품장비 산학협력단 지원사업은 대학이 보유하고 있는 뿌리기술을 기반으로 뿌리기업이 겪고 있는 애로기술을 해소해주는 사업이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올해 6월까지 애로기업을 발굴해 추천할 예정이다.
MOU체결 이후 산업부 장관과의 간담회에서 표면처리, 주물, 금형, 단조 등 뿌리조합 이사장들은 ▲뿌리산업 전문인력 교육센터 설립 ▲뿌리센터의 ‘위상격상’ 등 지원체계 개선 ▲뿌리산업 전용 정책자금 지원 ▲대·중소기업 납품단가 조정 우수기업 인센티브 제공 등 뿌리산업 발전 정책을 건의했다.
이에 대해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교육센터 설립, 납품단가 조정 우수기업 인센티브 제공, 지원체계 개선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추진하고, 전용자금은 중장기적으로 검토해 나가겠다”고 답변했다.
또 “이번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한 글로벌 공급망 재편 과정에서 국내에 안정적 공급망 구축이 중요하며, 4차 산업혁명 등 새로운 변화에 맞춰 뿌리산업의 근본적인 변화를 모색해야 되는 엄중한 상황에 처해 있다”면서 “정부는 뿌리기업의 코로나19로 인한 단기적인 애로해소 방안과 함께 차세대 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방안을 준비 중이며, 업계 의견을 수렴해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은 “중기중앙회는 포스트코로나를 대비 스마트 팩토리 확산 등 뿌리산업의 혁신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뿌리기업의 다양한 현장목소리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애로 발굴 및 정책을 개발해 정부에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이낙규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원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뿌리기업의 애로기술 해결을 위한 현장 지원 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송세준 기자 기사 더보기

21ss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