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협회, 중소기업 해외진출 업무협약 체결
재외 동포기업 전문 무역상사 지정 등 지원
작성 : 2019년 04월 23일(화) 07:40
게시 : 2019년 04월 23일(화) 07:40
가+가-
한국무역협회는 세계한인무역협회(OKTA)와 '세계 한인 경제인 네트워크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한진현 무협 부회장과 하용화 한인무역협회 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두 기관은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해 현지 사정에 밝고 무역 노하우가 풍부한 재외 동포기업의 전문무역상사 지정, 해외 한인 경제인 네트워크 활용,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무협은 국내 7만 무역업체를 회원으로 두고 있는 무역진흥 기관이며 한인무역협회는 전 세계 74개국, 2만여 명의 재외동포로 구성된 해외경제 네트워크다.

무협은 이날 삼성동 코엑스에서 '전문무역상사-제조기업 매칭 상담회'도 개최했다. 상담회에는 30개 전문무역상사와 수출선 발굴을 희망하는 150여개 제조기업이 참가했다.

무협과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부터 전문무역상사를 240개에서 350개로 확대하는 등 제도를 대폭 개편해 중소기업의 수출을 질적, 양적으로 늘릴 계획이다.

전문무역상사는 경험, 네트워크, 역량 부족으로 수출에 나서지 못하는 중소기업을 대신해 해외판로 개척과 수출을 지원하는 제도다.
이석희 기자 기사 더보기

xixi@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