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유상증자로 1.3조 확보…배터리 소재 대규모 투자
청약율 103%, 목표액 초과 투자자금 조달
2030년 글로벌 점유율 20%, 매출액 23조원 목표
작성 : 2021년 01월 15일(금) 11:02
게시 : 2021년 01월 15일(금) 11:03
가+가-

포스코케미칼 광양 공장 전경.

포스코케미칼이 유상증자로 1조3000억원에 가까운 실탄을 확보했다. 배터리 소재분야에 투자해 글로벌 점유율을 높여나가겠다는 전략이다.

포스코케미칼은 지난 13일과 14일 우리사주조합과 기존 주주를 대상으로 유상증자 청약을 진행한 결과 103% 청약율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발행가액은 7만7300원이며, 발행 예정 주식수는 1647만5000주다. 주금 납입일은 1월21일, 신주 상장 예정일은 2월 3일이다.

전체 발행 신주의 11.8%를 배정받은 우리사주조합은 194만4050주 중에 99%인 191만9027주를 청약했다. 금액으로는 1483억원에 해당한다. 기존 주주는 지분율 61.3%로 최대주주인 포스코의 890만1382주를 포함해 총 1505만5755주를 청약했다.

포스코케미칼은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목표를 크게 넘어서는 투자 재원을 마련하게 됐다. 주가상승 영향으로 높은 청약율과 함께 1조원을 목표로 추진했던 조달 금액이 1조2735억원으로 늘어났다. 지난해 11월 6일 유상증자 발표시 주당 예상 발행가는 6만700원이었으나, 1월 8일 발행가가 청약일 직전 3 ~5 거래일 가중산술평균 주가를 반영한 7만7300원으로 확정되며 1만6600원 높아진 결과다.

포스코케미칼은 이번 자금 조달에 대해 “포스코그룹이 창사 이후 최대 규모의 유상증자를 단행하며 이차전지소재를 그룹의 핵심사업이자 글로벌 탑티어로 성장시키겠다는 비전을 제시한 것이 주가 상승과 높은 청약율로 나타나는 등 투자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포스코의 아르헨티나 리튬 염호의 매장 평가량 증가와 니켈∙흑연 등 그룹 차원의 원료 밸류체인 투자 계획 발표, GM과 LG에너지솔루션 합작사인 미국 얼티엄셀즈 양극재 공급 확대 등의 사업 경쟁 우위와 성과가 본격화되면서 장기 성장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도 볼 수 있다.

포스코케미칼은 확보한 재원을 급증하는 글로벌 수요 대응을 위한 양극재와 음극재 양산능력 확대에 집중 투자한다. 양극재 광양공장 증설 등의 시설투자에 6900억원, 전기차 수요가 폭증하고 있는 유럽 양극재 생산공장 건설에 1500억원을 사용하는 등 설비 신∙증설에 나선다. 2030년까지 양극재는 현재 4만t에서 40만t, 음극재는 4만4000t에서 26만t까지 양산능력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포스코케미칼은 2030년까지 배터리 소재 사업에서 글로벌 시장 점유율 20%, 매출액 연 23조원 달성을 목표로 한다.

윤병효 기자 기사 더보기

chyybh@electimes.com

에너지신산업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SK 1.6조 투자... 美 플러그파워, 올해 한국 수소시장 진출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SK그룹이 1조6000억원을 투자한 미국 수소전문기업 플러그파워가 올해부터 본격적으…

    #에너지신산업
  2. 2
    2위로 밀린 LG에너지솔루션…얕보던 LFP에 일격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2019년까지 세계 전기차 배터리 시장의 선두자리는 중국과 일본의 몫이었다. 중국 …

    #에너지신산업
  3. 3
    2040년까지 발전용 연료전지 15GW 보급…수출산업 육성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정부가 친환경 발전원인 수소연료전지를 대거 보급하고 이를 수출산업으로 적극 육성하기…

    #에너지신산업
  4. 4
    ‘배터리 소재의 힘’ 에코프로, 3년만에 매출 3300억→9500억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배터리 소재를 생산하는 에코프로가 경이적인 실적 신장세를 보였다. 에코프로는 3일…

    #에너지신산업
  5. 5
    SK가 찜한 美 ‘플러그파워’ 진짜경쟁력…‘그린수소‧연료전지 솔루션’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세계 주요국이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수소경제를 국가과제로 내세우고 있는 가운…

    #에너지신산업
  6. 6
    굿바이카, 활용가치 무궁무진 '사용후배터리' 선도 주자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014년말 2700대에 불과하던 전기차(EV, PHEV)는 지…

    #에너지신산업
  7. 7
    '바다의 테슬라' 꿈꾸는 그린선박 선두주자 ‘일렉트린’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정부가 해양부문의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2030년까지 관공선 388척을 그린선박으…

    #에너지신산업
  8. 8
    “장기화되면 LG-SK 모두 패자…중간지대 만들자”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 간의 배터리 분쟁이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의 …

    #에너지신산업
  9. 9
    세기의 배터리 분쟁, 결국 LG승-SK패…이제는 손해배상 소송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2년여 동안 한치의 양보 없이 진흙탕 싸움을 벌여온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

    #에너지신산업
  10. 10
    전기연구원, 고체전해질 대량생산 신기술 개발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한국전기연구원(이하 KERI, 원장 직무대행 부원장 유동욱)은 차세대전지연구센터 하윤…

    #에너지신산업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