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기숙사형 청년주택 243호 입주자 모집
7월 31일부터 서울 은평·동대문·광진구, 경기 안산 총 7개소 243호 모집
작성 : 2020년 07월 31일(금) 22:41
게시 : 2020년 07월 31일(금) 22:41
가+가-
LH(사장 변창흠)는 대학생과 청년을 대상으로 기숙사형 청년주택 243호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기숙사형 청년주택’은 LH가 기존 주택을 매입해 생활편의시설 등을 설치한 후 임대 운영하는 ‘학교 밖 소규모 분산형 기숙사’로, 최대 6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작년도 8개소 내 약 1천명의 청년이 입주한데 이어, 올해는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고 대학가 인근에 위치한 서울시 소재 4개소(216호)와 경기도 안산시 소재 3개소(27호)에서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기숙사형 청년주택은 청년들의 선호를 고려해 침실·욕실 등이 포함된 원룸형으로 공급하며, 냉장고·세탁기 등 생활에 필요한 기본 집기 또한 각 호실별로 구비되어 있다.

주거비용은 인근 시세의 40% 수준(보증금 60만원, 월 임대료 평균 31만원대)으로 입주자 부담을 최소화했으며, 2년 단위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되 학기단위로 거주하는 대학생들의 특성을 감안해 계약기간 도중에도 별도의 위약금 없이 계약해지 및 퇴거가 가능하다.

공고일 현재 무주택자로서 신청인과 부모의 월평균 소득 합계액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평균 소득의 100%(3인기준 5,626,897원) 이하인 대학생(대학원생 포함)과 만 19~39세 청년이면 신청 가능하며, 신청자의 소득수준 등을 고려해 입주 우선순위를 구분한다.

LH 관계자는 “대학생·청년을 위한 주택공급 물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면서 “LH는 앞으로 청년들이 집 걱정 없이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주거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