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그랑데 AI’세탁기·건조기 출시…세탁부터 건조기까지 한 번에
업계 최초 ‘올인원 컨트롤’ 탑재, 세탁기에서 건조기까지 제어
온디바이스에 클라우드 기반 AI 결합, 사용자 습관 학습해 최적 세탁ㆍ건조
작성 : 2020년 01월 29일(수) 10:00
게시 : 2020년 01월 29일(수) 09:52
가+가-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부사장)이 29일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진행된 '삼성 그랑데 AI' 미디어데이에서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29일 서울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 마련된 라이프스타일 쇼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PRISM)’에서 미디어데이를 열고 그랑데 AI를 소개했다.

이번 신제품은 소비자 개개인의 사용 습관에 맞춰 세탁과 건조를 해주는 인공지능(AI) 세탁기·건조기 ‘삼성 그랑데 AI’다.

그랑데 AI는 온디바이스(On-device) AI에 클라우드(Cloud) AI를 결합해 소비자의 사용 습관과 패턴을 스스로 학습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인공지능 기능을 탑재했다.

특히 ▲세탁기 컨트롤 패널에서 건조기까지 조작 가능한 ‘올인원 컨트롤’ ▲세탁코스에 맞는 건조코스를 자동으로 연동해 주는 ‘AI 코스연동’ ▲자주 사용하는 코스와 옵션 등을 기억해 우선순위로 제안하는 'AI 습관기억’▲빨래 무게와 오염 정도를 자동으로 감지해 주는 'AI 맞춤세탁’ 등이 제공된다.

◆맞춤형 AI 솔루션 강화

그랑데 AI는 업계 최초로 세탁기 컨트롤 패널에서 건조기까지 조작할 수 있는 ‘올인원 컨트롤’ 기능을 탑재했다.

이를 통해 세탁기에서 건조기 작동이 가능해짐에 따라 직렬 설치시 잘 보이지 않는 건조기 컨트롤 패널까지 조작할 수 있다.

올인원 컨트롤이 적용된 모델은 ‘AI 코스연동’ 기능을 적용해 특정 세탁코스 선택시 맞춤형 건조코스가 자동으로 설정되며 사용자가 자주 사용하는 코스와 옵션을 기억해 그 순서대로 컨트롤 패널에 보여주는 ‘AI 습관기억’ 기능도 갖췄다.

그랑데 AI는 연간 1200만 건이 넘는 국내 소비자 사용 데이터를 미리 학습해 적용했을 뿐 아니라 사용자가 사용할수록 이에 맞춘 최적화 코스를 추천한다.

‘AI 맞춤세탁’ 기능은 세탁기가 빨래 무게를 감지해 알맞은 양의 세제를 자동으로 투입해주고, 센서가 오염 정도를 감지해 헹굼 횟수를 조절해 주는 등 전기, 물, 시간을 모두 절약해 주는 기능이다.

아울러 비 오는 날, 미세먼지 심한 날, 추운 날 등 날씨 변화에 따른 맞춤 코스도 제안해준다.

◆ ‘3무(無) 안심’ 위생관리

그랑데 AI 건조기는 먼지와 녹, 잔수 걱정이 없는 ‘3무(無) 안심’ 위생관리를 자랑한다.

세탁물 건조 시 보풀이나 먼지를 걸러 주는 기존 2중 구조의 ‘올인원 필터’에 ‘마이크로 안심필터’를 추가해 3중 필터를 갖춤으로써 열교환기로 가는 먼지를 최소화했다.

마이크로 안심필터를 추가로 사용하면 열교환기 상태를 1년에 한 번 확인하는 정도로 관리 가능하며 잔수가 없어 세균이나 악취를 유발할 염려가 없다.

또 열교환기 연결부는 녹이 발생하지 않도록 별도 코팅 처리를 했으며, 소비자가 안심하고 열교환기를 직접 점검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도 유지했다.

◆강력한 성능으로 더 빨라진 세탁·건조

그랑데 AI 건조기는 국내 최대 용량의 컴프레서와 열교환기 탑재해 성능을 대폭 끌어올렸다.

이를 통해 한 번에 순환할 수 있는 냉매량이 많아졌으며 9개의 정밀센서가 내부 온·습도를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해 초고속 건조가 가능해졌다.

그랑데 AI는 건조시간을 약 30% 단축시켰다. 셔츠 코스 기준으로 셔츠 한 장을 세탁에서 건조까지 하는데 36분 밖에 걸리지 않는다.

그랑데 AI 건조기는 개선된 컴프레서와 열교환기, AI 정밀제어로 3월 시행 예정인 국내 건조기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충족했다.

이밖에 삼성 건조기만의 경쟁력인 건조통 내부 온도를 60℃ 이하로 유지해 빨래를 손상없이 말려주고, ‘360도 에어홀’로 강력한 바람을 고르게 보내주는 자연 건조 기능은 그대로 유지했다.

그랑데 AI 세탁기는 삼성 독자 기술인 ‘버블워시’와 초강력 워터샷으로 표준코스 기준 세탁에서 헹굼, 탈수까지 단 30분이면 끝낼 수 있다.

또한, 세제뿐만 아니라 섬유유연제도 거품으로 만들어 주는 ‘소프트 버블’ 코스를 추가해 섬유유연제가 옷감에 뭉치거나 얼룩지는 일이 없다.

그랑데 AI는 색상 등 옵션에 따라 세탁기가 184만9000원에서 194만9000원, 건조기는 올인원 컨트롤 적용 모델 기준 189만9000원에서 199만9000원으로 출시된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부사장)은 이 날 행사에서 “지난해 선보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PRISM)’의 첫번째 결과물인 ‘비스포크(Bespoke)’냉장고가 디자인과 감성의 혁신이었다면 그랑데 AI는 인공지능을 통한 소비자 경험의 혁신을 보여주는 제품”이라며 “소비자들이 그랑데 AI를 통해 가사 노동의 부담을 최소화하고 삶의 여유를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진영 기자 기사 더보기

camp@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