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 3호기 최장기 무정지 연속운전 기록 달성
한울 3호기 제15차 계획예방정비 착수
작성 : 2019년 09월 02일(월) 14:55
게시 : 2019년 09월 02일(월) 14:55
가+가-

한울원전 전경.

한울 3호기(가압경수로형, 100만㎾급)가 2일 약 88일간의 제15차 계획예방정비에 착수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한울 3호기는 국내 자립 기술을 적용한 최초의 한국 표준형 원전으로, 이번 연속운전으로 한국 표준형 원전의 안전성과 안전운영 능력을 전 세계에 입증하게 됐다”고 평가했다.

한울 3호기는 이번 493일간의 1주기 연속운전을 포함해 2008년 7월 25일부터 7주기 무정지 연속운전을 달성해 계획예방정비로 정지한 기간을 제외하고 3374일을 기록했다.

한편 한울 3호기가 3374일간 연속운전하면서 생산한 전력량 약 8431만 ㎿h는 서울시에서 약 1년 9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한울본부 측은 “한울 3호기는 계획예방정비 기간 중 원자력안전법과 전기사업법에 따른 법정검사, 연료 교체, 설비 안전점검 및 격납건물 라이너플레이트(CLP) 점검 등을 통해 원전 안전성을 지속해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기사 더보기

jh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