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창원시장, 표면처리전문기업 ㈜코텍 방문
특수 도금․도장 30년 ㈜코텍 방문 현장소통
작성 : 2019년 08월 14일(수) 19:55
게시 : 2019년 08월 14일(수) 19:57
가+가-
허성무 창원시장은 14일 성산구 성주동 ㈜코텍(대표이사 최주원) 성주2공장 신축현장을 방문하여 간담회를 갖고 기업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주)코텍은 올해로 창립한 지 30년이 되는 지역 대표기업으로 1989년 마산시 봉암동에서 창업해 1995년 7월 현재의 창원시 팔용동으로 이전했으며, 항공·방산·원자력·반도체 관련 부품 등에 표면처리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체이다.
특히, 방산 부문은 국내 유일의 대구경 크롬내경도금이 가능한 설비를 구축하는 등 높은 기술력을 인증받고 있다.
코텍 성주2공장은 건축비와 생산설비 등 345억원을 투자해 19,890㎡ 부지에 연면적 10,082㎡(지상 2층)에 표면처리시설, 휴게실, 독서실, 헬스장 등 등 다양한 시설로 신축 중에 있으며 올해 12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최주원 대표이사는 “시설투자 및 기술개발 등에 대한 자금 지원과 건축 신축에 대한 자금 확보에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허성무 시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투자라는 큰 결정을 한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창원시도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표면처리 분야에서도 반도체 기술을 능가하여 나노, 바이오 기술을 접목한 융합형 고부가가치의 기술개발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며 “코텍이 이러한 고부가가치의 기술개발로 창원시 미래를 선도할 초일류 기업으로 성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