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등 36개 공공기관,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
작성 : 2019년 07월 19일(금) 09:07
게시 : 2019년 07월 19일(금) 09:08
가+가-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1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 회의를 열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1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의장 김종갑 한전 사장) 회의를 열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 구현을 위해 2018년 11월 주요 공공기관들이 모여 발족한 협의체이다.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은 ▲윤리·청렴·투명경영 강화 ▲부패방지 및 청렴도 제고 ▲청렴협약 이행 및 점검 관련 실천과제 등 총 19개 조항으로 구성됐으며 청렴사회민관협의회 회원단체 30개 중 처음이다.
이날 회의는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을 비롯해 신규 회원사 가입 승인, 청렴경영 성공·실패 사례집 발간, 하반기 활동계획 등 4개 안건을 심의·의결하고, 특강과 토론으로 마무리됐다.
김종갑 의장은 인사말에서 “협의회가 추구하는 목표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 구현”이라며 “반부패·청렴 현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국가 청렴정책에 선도적으로 참여해 청렴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자”고 강조했다.
앞으로 협의회는 지속적으로 청렴 관련 문제점을 발굴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특히 최근 채용비리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고조된 만큼 하반기에는 회원사별 채용 프로세스를 비교·분석하고 모범(안)을 작성·공유하기 위해 ‘채용 투명성강화 T/F’를 구성, 운영할 예정이다.
최창봉 기자 기사 더보기

ccb1970@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