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 주민주도형 재생에너지사업 ‘시동’
주민협동조합·충남NRE·마을주민, 자매결연 체결
작성 : 2019년 01월 10일(목) 18:05
게시 : 2019년 01월 10일(목) 18:07
가+가-

충남신재생에너지주민협동조합은 지난 5일 (유)충남NRE(대표 김준태), 태안군 원북면 방갈1리 주민들과 함께 ‘태안 주민주도형 재생에너지 복합단지 발전사업’을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충남신재생에너지주민협동조합(이사장 최재웅)은 (유)충남NRE(대표 김준태), 태안군 원북면 방갈1리 주민들과 함께 ‘태안 주민주도형 재생에너지 복합단지 발전사업’을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자매결연은 충남신재생에너지 주민협동조합과 충남NRE, 그리고 방갈1리 주민들 간에 농촌혁신성장 뉴딜사업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돼 지난 5일 성사됐다.
이에 따라 농업생산성 저하로 인해 주민소득이 줄고 지역경제가 침체되는 가운데 농촌재생을 위한 새로운 먹거리를 찾는 주민들과 주민주도형 신재생에너지사업을 통해 농촌의 패러다임을 전환해 농촌소득증대를 꿈꾸는 협동조합이 자매결연을 통해 모범적인 지역공동체 사업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신재생에너지사업의 컨설팅을 책임지는 충남NRE는 신재생에너지와 주민숙원사업의 융합을 통해 지역상생모델을 구축하는데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방갈1리 최정복 이장은 “고령화로 쇄락하는 농촌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을 기대한다. 상호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준태 충남NRE 대표는 “주민맞춤형 사업 제안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공유가치를 창출해 농촌재생 뉴딜사업에 훌륭한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창봉 기자 기사 더보기

ccb1970@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