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L, 북미지역 방폭 수출길 적극 지원
미국 MET와 시험검사 업무 관련 MOU 체결
작성 : 2018년 12월 12일(수) 16:59
게시 : 2018년 12월 12일(수) 17:00
가+가-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은 12일 북미지역 인증기관인 MET와 북미지역 수출을 위한 시험검사 업무에 적극 협력하겠다는 MOU를 체결했다.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은 북미지역 인증기관인 MET Laboratories(MET)와 국내 방폭분야 기업의 북미지역 수출지원에 필요한 시험검사 업무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MET는 미국 볼티모어(Baltimore) 소재 시험인증기관으로 전기제품의 제품 승인 및 규제 인증을 위한 글로벌 시험인증을 담당하고 있다.

그동안 국내 중소·벤처기업들은 방폭 제품의 북미 수출시 인증 정보 부족과 언어, 과도한 시간소요 등으로 수출에 필요한 인증획득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KTL은 MET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기업이 북미 수출에 원활히 준비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전문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출지원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및 교육훈련 ▲공동 프로젝트 추진 ▲공장심사 분야 상호 협력 ▲기술정보 교류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KTL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방폭 기업들의 북미 인증 수요에 대해 좀 더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고 인증획득 기간 단축 등 기업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또 앞으로 MET와의 기술협력체계를 바탕으로 관련 방폭기기 기업들의 국산화 개발을 촉진해 기업들의 기술경쟁력을 확보 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장태헌 KTL 디지털산업본부장은 “북미 지역 전문인증기관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국내 방폭분야 중소·벤처기업들의 미주 진출에 필요한 인증 지원을 보다 원활하고 신속하게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승교 기자 기사 더보기

kimsk@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