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정규직 전환 채용 160명 입사식 시행
작성 : 2018년 11월 01일(목) 10:55
게시 : 2018년 11월 01일(목) 16:14
가+가-

한전KDN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채용 입사자 160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31일 입사식을 가졌다.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채용 입사자 160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31일 입사식을 가졌다.
이번 한전KDN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채용은 통상적인 고용승계 방식과 달리 채용 공정성 강화 및 청년선호 일자리임을 감안해 공개 채용방식으로 진행했다.
7월 30일 공고를 시작으로 8월 21일 서류전형, 9월 1일 인성/NCS직업기초능력검사, 9월 20일 면접전형, 신원조사 등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결정했다.
또 한전KDN은 간접고용 파견‧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정부추천 전문가, 노동조합 간부 및 근로자 대표 등으로 구성된 ‘노사 및 전문가 협의회’를 운영 중이다.
효율적인 전환 결정을 위해 4개 분야(사무보조, 전산, 통신, 기타)로 나눠 실무협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그 결과 통신 및 기타분야는 총 80명을 전환키로 하고 채용방식은 직무별 특성에 따라 전환채용과 공개채용 방식으로 이원화했다.
사무보조 및 전산분야도 이른 시일내 합의를 도출해 고용불안을 최소화 하면서, 그 과정은 공정한 경쟁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한전KDN 관계자는 “앞으로도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에 있어 국민 눈높이에 맞는 공정한 채용 프로세스로 전환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창봉 기자 기사 더보기

ccb1970@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