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유럽선주로부터 특수선 2척 2661억원 수주
오션리그 드릴십 납기 2020년 9월로 연장
작성 : 2018년 06월 29일(금) 19:44
게시 : 2018년 06월 29일(금) 19:44
가+가-
삼성중공업은 유럽 선주로부터 특수선 2척을 2661억원(약 2억4000만달러)에 수주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이들 특수선은 오는 2021년 1월 인도될 예정이다. 선주의 요청에 따라 선주명, 선종은 비공개다.

삼성중공업 측은 “이 계약은 조건부 계약으로, 발주처 이사회의 승인을 득할 경우 확정되고 그렇지 않으면 무효화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선주인 오션리그로부터 수주한 드릴십 1척의 납기를 내년 1월에서 오는 2020년 9월로 연장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납기 연장으로 선주사의 드릴십 인수의지가 여전히 확고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근우 기자 기사 더보기

lgw909@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