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말말)백운규 장관, “GM 사장 미팅일정 조율 중”
작성 : 2018년 02월 21일(수) 16:35
게시 : 2018년 02월 22일(목) 09:30
가+가-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1일 “배리 엥글 제너럴모터스(GM) 총괄부사장 겸 해외사업부문(GMI) 사장과 만나기 위해 일정을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백 장관은 이날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긴급 현안 질의에서 “만나자고 요청하면 만날 수 있지만 (정부가) 도와주는 것은 규정 내에서 저희가 판단해야 한다”고 전했다.
백 장관은 투명하고 객관적인 실사가 우선돼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그는 “그동안 GM의 경영의 불투명성에 대해서 실사를 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며 “저희들이 파악할 때 높은 매출 원가율과 차입에 대한 이자문제, 불합리한 GM 본사 업무지원비 등 여러가지 불투명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 “불투명했던 경영개선과 함께 장기투자에 대한 플랜과 고용안전성 부분에 대해 저희들이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병일 기자 기사 더보기

kube@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