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투고)고용노동부 일경험프로그램을 통한 한전 근무체험기
작성 : 2021년 08월 26일(목) 17:13
게시 : 2021년 08월 27일(금) 13:23
가+가-
지난해에 처음 뛰어든 취업시장에서 직장을 구하는 것은 하늘의 별따기보다 어려운 일이었다. 인터넷을 보면 예전에는 거의 모든 대기업에서 대규모 공개채용으로 신입사원을 모집했기 때문에 어떤 이들은 오전에 A기업 필기시험을 보고 끝나자마자 택시를 타고 이동해서 B기업 필기시험을 봤다던데, 요즘은 체감상 경력직 위주, 소규모 수시채용이 대세인 것 같다. 운이 좋아서 면접까지 올라가더라도 경험이 부족한 생초짜 신입에게는 왠지 모르게 관심이 없는 것 같다는 느낌을 받았다. 신입사원을 뽑는데 ‘경력있는 신입’을 선호한다니….

좁은 취업문을 통과할 때 무기로 쓸 수 있는 실무경험이 간절히 필요했다. 금융권이나 공공기관 청년인턴을 알아보던 중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프로그램을 알게 되었다. 그날 바로 워크넷 홈페이지에 가입하고 일경험프로그램 지원요건을 충족하기 위해 국비지원교육기관에서 회계 등 직업교육을 수강하기 시작했다. 그런데 정부에서 처음 도입한 프로그램이어서 그런지 내게 맞는 기업의 공고가 그렇게 많지는 않았다.

그러던 중 7월 중순경, 가뭄의 단비같은 반가운 기사를 접하게 되었다. 한국전력공사가 일경험프로그램 참여협약을 체결하고 전국 한전지사에서 근무할 참여자를 모집한다는 인터넷 기사였다. 때맞춰 지원하기 위해 직업교육을 당초 일정보다 조기에 수료하였고, 운이 좋게도 나는 지금 일경험프로그램을 통해 한전 본사에서 인사실무를 경험하고 있다.

내가 하는 주 업무는 인사업무와 관련된 빅데이터 시스템을 구축하는 일이다. 복사나 인쇄같은 단순한 업무가 아니라 나만의 과제가 주어진 것이기 때문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 어떻게 시스템을 구축해야 다른 사람들이 이 시스템을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을지 고민하는 것은 요즘 내 즐거운 일상이 되어가고 있다. 그리고 부서에서는 임원회의 준비 등 나중에 일반회사에 취업했을 때 도움이 될만한 다양한 업무를 경험할 수 있게 배려를 해주고, 나를 1:1로 담당하는 멘토 선배는 수시로 근무하면서 어려움은 없는지 물어온다. 근무 첫 주에 일경험프로그램 담당 차장은 퇴근시간 이후에 초과근무를 하는 일은 엄격히 금지한다는 공지메일을 보내주었는데, 일경험프로그램 취지상 근무시간에는 일경험을 쌓되, 퇴근 후에는 다른 필요한 취업준비를 하라는 회사의 배려였다.

배우고 느끼는 점도 여러 가지 있는데, 부장님이 종이보고서보다는 이메일이나 사내메신져로 보고받는 모습을 보면서 공기업이 생각보다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가지고 있구나를 느끼게 되었고, 항상 먼저 다가와 세심하게 챙겨주는 선배들의 따뜻한 모습을 보면서는 나도 배려와 친절을 배워야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일경험프로그램을 통한 2개월간의 한전 근무경험은 위에 썼듯이 실제 업무를 경험하고, 다양한 조직구성원들과 상호작용하며 성장하는 감사한 시간이 되어가고 있다. 유일하게 아쉬운 점은 코로나19 때문에 치맥회식에 대한 로망을 실현하지 못한다는 점이다.

혹여 일경험프로그램을 주저하는 취업준비생들이 있다면 주저없이 지원하기를 추천하고 싶다. 업무에 대한 지식뿐 아니라 직원분들의 태도와 마인드까지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니까!

한국전력공사 김재영/일경험프로그램 참여자



여기봉 기자 기사 더보기

yeokb@electimes.com

독자투고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특별기고) 스마트 그리드 (Smart Grid), 탄소중립 성공의 숨은 열쇠

    2015년 12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21차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당사국총회(COP21) 에서…

    #독자투고
  2. 2
    (특별기고) 6월 세금의 환급을 신청하는 경정청구와 주의할 사항

    최근 중소기업 경영진과 상담을 하다보면 회계법인, 세무법인 등을 포함한 세무자문회사에서 회사에 추가 납부한 …

    #독자투고
  3. 3
    (독자투고)고용노동부 일경험프로그램을 통한 한전 근무체험기

    지난해에 처음 뛰어든 취업시장에서 직장을 구하는 것은 하늘의 별따기보다 어려운 일이었다. 인터넷을 보면 예전…

    #독자투고
  4. 4
    (특별기고) 툰베리의 외침-미래세대의 생존권 요구

    1997년12월 교토의정서에서 선진국 38개국의 온실가스 감축 약속이 미비하고 기후위기가 심각해지자 2015…

    #독자투고
  5. 5
    (특별기고) 데이터센터 전기에너지 관리의 중요성

    우리는 빅데이터의 파도 속에 살고 있다. 코로나 19의 장기화로 비대면 사회구조로의 전환은 데이터 사용을 기…

    #독자투고
  6. 6
    (아하 그렇구나! 법률 노무 상식) 사직서 작성의 중요성

    [전기신문 나지운 기자] 근로계약을 체결할 때 보통 근로계약기간을 정한다. 정년까지 보장되는 정규직은 기간의…

    #독자투고
  7. 7
    (특별기고) 탄소중립화 성공의 3박자

    인류는 지금 기후위기 시대를 살고 있다. 기후위기가 인류의 정치, 경제, 사회, 가치, 이념, 국가, 민족,…

    #독자투고
  8. 8
    (특별기고) 미래세대에게 바침

    ‘‘툰베리의 외침’ 영상에서 스웨덴의 10대 소녀 그레타 툰베리는 세대 간의 불공정을 이야기했고 미래세대는 …

    #독자투고
  9. 9
    (아하 그렇구나! 법률 노무 상식) 임원의 근로자성

    임원이란 일반적으로 회사의 회장, 사장, 대표이사, 전무이사, 상무이사, 감사 등의 직함을 갖고, 대표권, …

    #독자투고
  10. 10
    (김민승 변호사가 들려주는 공공입찰 이야기) 부정당업자 제재이력에 따른 불이익에 관해

    최근 변경된 기획재정부 입찰참가자격사전심사요령([시행 2020. 3. 18.] [기획재정부계약예규 제474호…

    #독자투고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