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의 눈) 과금형 콘센트, 만능 아니다
작성 : 2021년 08월 18일(수) 15:31
게시 : 2021년 08월 19일(목) 13:37
가+가-
[전기신문 오철 기자] 최근 과금형 콘센트가 인기다. 기존 220v 콘센트에 설치하는 편리함과 저렴한 구매설치 비용, 배전 증설도 필요 없기 때문이다. 여기에 환경부가 보조금까지 주니 대세가 됐다가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러한 흐름은 정부가 주도했다. 환경부는 충전기 양적 보급 확대를 위해 240억원을 투입하는 완속 충전기 보조금 지원 사업에 과금형 콘센트를 포함했다.

여기에 서울시가 서울 시내에 올해 말까지 7000기를 구축하겠다고 맞장구를 쳤으며 충전기 의무화 비율이 높아진 건설사들도 정책에 발을 맞추고 있다. 저렴한 비용으로 구축이 가능한 과금형 콘센트는 이미 건설사를 중심으로 대세가 됐으며 내년 보급 비중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과도한 과금형 콘센트 보급이 문제가 될 것이라는 우려도 있다. 충전 속도나 사용 편의성에서 범용적인 완속 충전기를 우선으로 구축하고 과금형 콘센트는 보조 수단으로 역할을 정비해야 한다는 것.

실제 과금형 콘센트는 전력 용량이 적어 충전 시간이 길 수밖에 없다. 전기차 여러 대를 충전기에 연결시켜 놓을 수 있지만 전력 용량이 3kW여서 장시간 대기할 수밖에 없는 구조다.

운영 사업자에게도 매력적이지 못하다. 전력 용량이 3kW에 불과해 사용률이 높아도 요금을 올리지 않으면 이익을 얻기 어렵다. ​요금을 올리면 매력이 떨어지니 곤란한 상황이다.

반면 스마트충전을 적용한 완속 충전기는 적은 용량이지만 배전 증설을 해서 용량 측면에서 좀 더 자유롭다. 7kW 용량이 크다고 할 순 없지만 과금형 콘센트보다는 2배 이상 크기도 하다.

과금형 콘센트는 만능이 아니다. 저렴하다고 마구잡이로 설치하다 보면 운영 사업자가 들어오지 않고 사용자에게도 외면당할지도 모른다. ​따라서 효율적으로 충전기를 운영하면서 사용자에게도 효과적인 편의를 제공하려면 완속 충전기와 적정 비율로 설치하도록 해야 한다
오철 기자 기사 더보기

ohch@electimes.com

기자의 눈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기자의 눈) 넘지 말아야 할 선

    [전기신문 안상민 기자] 사전을 보면 “공감능력은 타인의 사고나 감정을 자기의 내부로 옮겨 타인의 체험과 동…

    #기자의 눈
  2. 2
    (기자의 눈) 저렴하고 편리한 계시별요금제란 프레임의 함정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 “정전 시간 동안 내 수족관의 물고기 5마리가 죽었으니 물어내시오.” 기자와 만난…

    #기자의 눈
  3. 3
    (기자의 눈) ESS 업계, 정부 태도에 분노하는 이유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지난주 친하게 지내던 한 취재원에게 메시지가 왔다. 최근 사업의 어려움과 정부 정책…

    #기자의 눈
  4. 4
    (기자의눈) 연료비연동제와 서민부담의 이면

    [전기신문 여기봉 기자] 연료비연동제 적용 여부가 9월 하순 최대 이슈로 주목받고 있다. 한전은 9월 27일…

    #기자의 눈
  5. 5
    (기자의 눈)기자재업계, 주가 상승에도 웃지 못하는 이유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모처럼 찾아온 호재다. 코로나19 발발 이후 연일 하한가를 쳤던 전력기자재업계의 주…

    #기자의 눈
  6. 6
    (기자의 눈) 한숨만 쉬는 철도신호기술협회 회원사들

    [전기신문 나지운 기자] 지난 1월 대한건설협회는 올해 상반기 건설 관련 직종 시중노임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기자의 눈
  7. 7
    (기자의 눈) 과금형 콘센트, 만능 아니다

    [전기신문 오철 기자] 최근 과금형 콘센트가 인기다. 기존 220v 콘센트에 설치하는 편리함과 저렴한 구매설…

    #기자의 눈
  8. 8
    (기자의 눈)영농형 태양광 상용화 더욱 가속해야

    [전기신문 여기봉 기자] 영농형태양광발전이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탄소중립을 위한 정부의 중장기전략에 따르면…

    #기자의 눈
  9. 9
    (기자의 눈) 조강지처가 좋더라는데

    [전기신문 윤대원 기자] 어려운 시간을 함께 보낸 아내를 일컬어 ‘조강지처’라고 부른다. 어느 정도 나이가…

    #기자의 눈
  10. 10
    (기자의 눈) ‘중간지점’의 기로에 있는 KEC 개정

    [전기신문 양진영 기자] KEC가 전선과 관련된 조항의 개정을 검토 중이다. 내년부터 단독으로 사용을 앞두…

    #기자의 눈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