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문승욱 산업부 장관, 경제단체 줄이어 방문
취임 이후 연이은 현장 소통 행보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 강국 위상 다질 것”
정재원 기자    작성 : 2021년 05월 14일(금) 17:11    게시 : 2021년 05월 14일(금) 17:11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14일 한국경영자총협회에서 손경식 경총 회장과 악수를 하고 있다. 제공: 연합뉴스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또 한 번 경제단체를 방문해 기술혁신과 발전적 노사관계 등에 대해 논의했다.

문 장관은 14일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를 방문해 손경식 경총 회장과 면담을 진행했다.

이번 경총 방문은 지난 12일 대한상공회의소에 이은 두 번째 경제단체 방문으로, 중소기업중앙회, 한국중견기업연합회, 한국무역협회 등 순회 방문이 예정돼있다.

이러한 경제단체 현장 소통 행보는 문 장관이 취임 일성으로 강조한 “우리의 정책은 책상이 아닌 현장으로부터”를 몸소 실천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면담에서 문 장관은 “최근 우리 경제가 탄소중립 실현, 디지털 전환, 글로벌 공급망 재편 등으로 커다란 전환기에 들어섰다”며 “핵심인재를 양성해 주력산업 혁신과 신산업을 육성하고, 이를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 강국의 위상을 다지겠다”고 밝혔다.

손경식 경총 회장은 “우리 경제의 미래비전을 수립하기 위해 산업 현장에서 답을 찾고자하는 정부의 노력에 큰 기대와 감사를 표한다”며 “투자 활성화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내고자 하는 우리 기업들도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산업부는 경총 방문을 계기로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선제적 기술혁신, 핵심인력 양성, 발전적 노사관계 정립 등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업ㆍCEO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