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KT, 중소상공인 영업 위한 ‘양방향 예약 체크인’ 서비스 시작
업체 일반전화번호로 문자메시지 보내 예약시간 변경 등 가능
강수진 기자    작성 : 2021년 04월 22일(목) 10:00    게시 : 2021년 04월 22일(목) 10:00
병원에서 예약환자들의 방문의사를 ‘양방향 예약확인 메시지’로 확인하고 시간에 맞춰 진료를 시작하는 모습.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KT(대표이사 구현모)가 중소상공인이 손쉽게 고객의 예약을 관리할 수 있는 ‘양방향 예약 체크인’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양방향 예약 체크인’ 서비스는 KT와 의료정보데이터 전문 벤처기업 비씨앤컴퍼니가 공동으로 개발한 것이다. 문자메시지로 예약을 관리하고 고객의 예약 미이행(노쇼)으로 인한 중소상공인의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다.

특히 사용법이 간단해 업체와 고객 모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최대 장점이다. 업체에서 예약 확인을 위한 문자메시지를 고객에게 보내면 고객은 업체의 일반전화번호로 문자메시지를 회신해 예약을 확정하거나 시간 변경을 요청할 수 있다. 또 고객의 예약 확정 여부를 업체에 실시간으로 알려줘 예약 변경이 필요한 고객의 빠른 응대가 가능하다.

예약 완료 시에 고객에게 발송되는 문자메시지에는 업체의 홈페이지주소(URL) 등이 포함돼 영업시간, 위치정보, 이벤트 기간과 같은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마케팅 수단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KT는 서울과 수도권의 병원 10여곳에서 ‘양방향 예약 체크인’ 서비스의 시범 서비스를 하고 있다. ‘양방향 예약 체크인’ 서비스를 도입한 병원 관계자들은 쉽고 편리한 예약환자 관리와 마케팅 활동까지 한꺼번에 할 수 있어서 병원 운영의 효율성이 향상됐고, 환자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았다고 평가했다. KT는 서비스 이용 현황이나 효과 등을 분석해 서비스 개선을 지속할 계획이다.

명제훈 KT Enterprise부문 커뮤니케이션플랫폼사업담당(상무)은 “양방향 예약 체크인은 중소상공인이 가장 쉽고 편리하며 경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예약관리 솔루션”이라며 “KT는 앞으로 중소상공인들이 노쇼로 인한 금전적 손해를 줄이고 재 방문율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양방향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가전ㆍ통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5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