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보수적 연애관' 서예지, 김정현 태도 논란의 배후?
서예지, 김정현 태도논란의 시발점?
황우주 기자    작성 : 2021년 04월 12일(월) 12:39    게시 : 2021년 04월 12일(월) 12:39
서예지, 김정현 태도논란 (사진 : 골드메달리스트)
김정현의 태도 논란에 전 연인으로 알려진 배우 서예지가 언급된 가운데 과거 서예지가 자신의 보수적인 연애관을 드러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서예지는 과거 방송된 MBC '세바퀴'에서 자신을 '여자 강균성'이라고 표현했다. 강균성은 혼전순결을 선언하며 보수적 연애관을 가진 연예인으로 유명하다.



당시 방송에서 서예지는 짧은 치마를 입은 여자친구에게 "너 오늘 진짜이쁘다"라고 말한 상황극을 보고 "개방적인 남자의 말에 비호감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이 이유를 묻자 "짧은 치마를 입으면 '입지 마!' 해줬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20살 때 유학가기 전 남자친구를 만났었다. 당시 '서로 마음이 깊어지면 스킨십을 원하게 될 테니 억제하고 참는 방법을 기르자'고 남자친구에게 말했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서예지의 보수적인 연애관이 김정현의 태도 논란에 영향을 미쳤다는 보도가 전해졌다.



12일 디스패치는 김정현과 서예지의 대화내용을 보도했다. 서예지는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오늘은 왜 어떻게 했는지 말안해?" "딱딱하게 해 뭐든, 잘 바꾸고. 스킨십 노노" "로맨스 없게 스킨십 없게 잘 바꿔서 가기" 등 김정현에게 상대 배우인 서현과 스킨십 및 로맨스 장면에 대해 수정을 요구했다.



결국 김정현은 드라마를 끝까지 촬영하지 못했고 종영 4회를 두고 '건강상의 이유'로 하차를 선언했다.


황우주 기자         황우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연예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5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