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정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전국으로 확산”
강원도 시작으로 전국 17개 시도와 MOU
그린리모델링 대학생 기자단도 구성
정세영 기자    작성 : 2021년 03월 24일(수) 15:10    게시 : 2021년 03월 24일(수) 16:57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한국판 뉴딜의 10대 과제인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정부와 전국의 광역지방자치단체가 협업에 나선다.

국토부(장관 변창흠)와 국토안전관리원(원장 박영수)은 전국의 17개 광역 지자체와 이 같은 내용의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업무협약은 25일 강원도를 시작으로 26일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30일 대전·세종·충북·충남 등 충청권, 다음달 8일 부산 등 경상권과 9일 광주 등 호남권 순서로 체결된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은 전국의 17개 광역, 195개 기초자치단체에 위치한 기존 건축물들을 대상으로 한다.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서는 건축물의 소유·관리주체인 각 지자체와 지역주민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

정부는 지난해 10월부터 전국 권역별로 지역거점 플랫폼 기관을 모집·선정하는 등 그린리모델링 사업지원과 지역 인재육성·교육·홍보 역할을 수행하며 그린리모델링 활성화에 나서고 있다.

국토부는 또 녹색건축센터 업무를 수행하는 국토안전관리원과 함께 ‘그린리모델링 대학생 기자단’을 구성해 그린리모델링의 저변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대학생 기자단’은 5개 권역별로 총 43명의 대학생으로 구성되며, 오는 4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수행한다.

엄정희 국토교통부 건축정책관은 “그린리모델링은 온실가스 감축은 물론 지역의 일자리 창출과 시민 생활환경 개선 등에 매우 효과적인 사업”이라며 “정부는 한국판 뉴딜 10대 대표사업인 그린리모델링의 지속적인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지역과의 협업을 위한 그린리모델링 관련 업무 네트워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세영 기자 cschung@electimes.com        정세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국토정책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5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