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한수원 고리본부, 지역 어업인 소득향상 위해 ‘고수온 수산물 품종’개발 연구비 지원
13일 기장군어촌계장협의회와 지원 협약 체결
고수온 적용 수산물 품종 개발해 지역주민 소득증대에 도움
윤재현 기자    작성 : 2021년 05월 14일(금) 11:23    게시 : 2021년 05월 14일(금) 11:23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김준석)가 기후변화에 따른 연안 수온 상승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 어업인을 돕고자 나섰다.

고리원자력본부는 13일 부산시 기장군에 위치한 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에서 기장군어촌계장협의회와 고수온 적용 수산물 품종 개발을 지원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주변 지역 미역·다시마 양식 어업인들이 연안 수온 상승과 작년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 따라 고리원자력본부는 고수온에도 내성이 강하면서 경제성 있는 신품종을 개발하여 주변지역 어업인들의 소득을 증대시키기 위해 이번 사업을 지원하게 되었다.

고리원자력본부는 실내 배양 및 가이식 관리시설 구축을 위한 개발비와 배양 기자재 구입비 5천만 원을 지원하고, 기장군어촌계장협의회는 기장 미역 실내 가이식 연구와 해조류 대체품종 육상 양식 기술 개발 등을 위하여 전문연구인력 및 생산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에 연구와 개발을 위탁하여 사업을 진행한다.

김종이 고리원자력본부 대외협력처장은 “이번 협업을 통해 지역 어업인들의 소득 증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특히 장기간 코로나19 여파로 인하여 어려움을 많이 겪고 있는 지역 경제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고리원자력본부는 실효성 있는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원자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