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전남테크노파크-KTC,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기업 경쟁력 강화 ‘맞손’
지역 내 에너지 기업의 연구개발, 기술지원 등 공동 노력
강수진 기자    작성 : 2021년 04월 21일(수) 17:54    게시 : 2021년 04월 21일(수) 17:54
제대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원장이 21일 순천 전남테크노파크 본원에서 상호업무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왼쪽부터) 제대식 KTC 원장, 유동국 전남테크노파크 원장.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전남테크노파크(전남TP, 원장 유동국)는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원장 제대식)과 순천에 위치한 전남TP에서 광주․전남지역 기업육성 및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광주·전남지역의 산업발전 및 미래 먹거리 창출 극대화를 위한 첫걸음을 내딛었다.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은 ▲연구개발 정책 및 사업기획 협력 ▲신기술 국내·외 표준화 기술지원 ▲기업 육성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인적·물적 인프라 공동 활용 등이다.

전남TP는 지역 내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고 새로운 혁신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산업정책기획과 기업지원 통합플랫폼 구축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컨트롤 타워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또 KTC는 지난해 10월 전남 곡성에 산업용 고압직류기기평가센터를 구축해 차세대 전력시장의 핵심인 직류기기/부품의 기술개발 및 시험평가로 국내 전력·에너지 분야 산업 육성을 꾀하고 있다.

제대식 KTC 원장은 “에너지 산업의 메카인 광주․전남지역의 기업들을 위한 연구개발, 시험·인증, 기술지원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 에너지 산업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시험인증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