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美 에어프로덕츠와 친환경 수소사업 추진…정유비중 40%↓
수소에너지 활용 MOU…블루·그린수소 사업모델 발굴
강달호 대표, “정유사업 매출비중 85%→40% 축소”
작성 : 2021년 04월 07일(수) 10:22
게시 : 2021년 04월 07일(수) 11:36
가+가-

현대오일뱅크 강달호 대표이사(오른쪽 두 번째)와 김교영 에어프로덕츠 코리아 대표이사(왼쪽 두 번째)가 ‘수소 에너지 활용을 위한 전략적 협력 양해 각서’ 를 6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현대오일뱅크가 미국의 수소전문기업 에어프로덕츠와 함께 블루·그린수소 등 친환경 수소에너지 사업을 추진해 정유사업 비중을 절반 이하로 줄일 계획이다.

현대오일뱅크가 서울 중구 소재 서울사무소에서 글로벌 수소기업 에어프로덕츠와 ‘수소 에너지 활용을 위한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열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달호 현대오일뱅크 대표와 김교영 에어프로덕츠 코리아 대표 등 양사 관계자 8명이 참석했다.

에어프로덕츠는 미국 펜실베니아에 본사를 둔 세계 최대 수소생산업체다. 천연가스와 정유 부산물 등 다양한 원료로 수소를 제조할 수 있는 원천 기술을 갖고 있으며, 수소 액화 등 저장과 수송 관련 기술도 보유하고 있다.

블루수소·화이트 바이오·친환경 화학 및 소재 사업을 3대 친환경 미래 사업으로 선정한 현대오일뱅크는 2025년까지 블루수소 10만t을 생산·판매할 계획이다. 블루수소는 화석연료로 수소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를 제거한 친환경 에너지다. 탄소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많은 비용이 발생하기 때문에 상용화를 위해서는 수소 제조원가를 낮추고 탄소 활용 방안도 마련해야 한다.

현대오일뱅크는 에어프로덕츠의 앞선 제조기술을 활용, 저렴한 원유 부산물과 직도입 천연가스로 수소를 생산해 원가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생산한 수소는 자동차와 발전용 연료로 공급되며, 탄소는 별도 설비를 통해 친환경 건축자재인 탄산칼슘과 드라이아이스, 비료 등으로 자원화 된다.

양사는 그린수소 사업 모델 개발에도 힘을 모을 예정이다. 그린수소는 제조 과정에서 재생에너지를 사용해 탄소가 배출되지 않는 꿈의 에너지원이다. 에어프로덕츠는 지난해 7월부터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태양광과 풍력을 활용해 암모니아를 생산하는 ‘네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질소와 수소로 이루어진 암모니아는 분해 과정에서 탄소 발생 없이 수소로 변환된다. 현대오일뱅크는 암모니아를 활용한 그린수소 사업에 대해서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강달호 현대오일뱅크 대표는 “현재 85%인 정유사업 매출 비중을 2030년까지 40%대로 줄일 계획”이라며 “블루수소 등 3대 미래 사업이 차지하는 영업이익 비중도 70% 수준으로 높여 친환경 에너지 사업 플랫폼으로 변신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세영 기자 기사 더보기

cschung@electimes.com

에너지신산업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홍성 ESS 화재…시공사 "옥외 SOC 90% 제한 지켰다"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충남 홍성 ESS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시공사는 정부와 배터리 제조사가 요구하는 안…

    #에너지신산업
  2. 2
    수소전담기관 릴레이 인터뷰②양진열 한국가스공사 수소사업본부장 “2023년 수소거래시장 본격…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지난 2월 5일 세계 최초로 시행에 들어간 수소법(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에너지신산업
  3. 3
    LG-SK 배터리 분쟁 ‘누가 무너질까’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2년간 진행된 LG에너지솔루션(LG)과 SK이노베이션(SK)의 배터리 분쟁이 막바지…

    #에너지신산업
  4. 4
    수소인프라 확대 ‘선봉’에 선 한국가스기술公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가 천연가스 분야 역량을 바탕으로 수소경제 활성화에 앞…

    #에너지신산업
  5. 5
    LG엔솔‧SKIET, 기업공개 흥행 청신호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분쟁 종결로 양 사가 올해 안으로 추진 예…

    #에너지신산업
  6. 6
    홍성 ESS화재사고 대형폭발로 시작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기지개를 켜려던 ESS 업계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한동안 잠잠하던 ESS 화재사고가…

    #에너지신산업
  7. 7
    LG-SK 배터리 분쟁, 점점 선 넘고 있다…인물까지 거론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미국 바이든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 마감을 며칠 앞두고 LG에너지솔루션(LG)과 SK…

    #에너지신산업
  8. 8
    (르포)충북 1호 ‘청주수소충전소’를 가다

    [전기신문 정세영 기자] 서울에서 중부고속도로를 타고 충북 오창 톨게이트를 빠져 나오면 길가에 나란히 서 있…

    #에너지신산업
  9. 9
    LG-SK 배터리 분쟁, SK 2조 배상으로 종결…“K배터리 발전 노력”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LG에너지솔루션(LG)과 SK이노베이션(SK)이 배터리 분쟁을 종결하기로 최종 합의…

    #에너지신산업
  10. 10
    롯데-삼성, 탄소중립 손 잡았다

    [전기신문 윤병효 기자] 롯데케미칼과 삼성엔지니어링이 탄소중립을 위해 각자가 갖고 있는 역량을 활용해 협력하…

    #에너지신산업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