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간 계통연계 없이 재생E 확대 힘들어
‘2021 동북아 전력포럼’서 전력 전문가들 한 목소리
슈퍼그리드 구축 통한 인프라 유연성 마련 강조
작성 : 2021년 03월 22일(월) 14:42
게시 : 2021년 03월 22일(월) 19:18
가+가-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에너지전환과 탄소중립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유럽의 여러 국가들처럼 동북아 주변 국가 간 송전선로 구축과 계통망 연계를 심도 있게 논의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지난 19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국회 송영길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김주영 국회의원, 전기신문 공동주최로 열린 ‘동북아 전력포럼’에서 이정호 전기연구원 전력망연구본부장은 “대규모 재생에너지 확산에 따라 전력망의 유연성을 확보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전력계통 운영 과제 중 하나로 슈퍼그리드 구축을 통한 인프라 유연성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전과 전력거래소, 에너지경제연구원, KAPES, 한양 등이 후원한 이날 포럼에는 양우석 본지 사장과 김주영 국회의원이 참석했으며 이정호 한국전기연구원 본부장, 이호용 한국전력공사 실장, 오오바 노리아키 에너지 애널리스트가 발제자로 참여했다.

또 장길수 고려대 교수를 좌장으로 이경훈 산업통상자원부 과장과 양성배 전력거래소 본부장, 허견 연세대학교 교수, 강현재 한양 부사장, 김남일 에너지경제연구원 선임연구원, 최한열 한국전력공사 실장이 토론을 벌였다.

양우석 본지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성공적인 에너지전환을 위해 관심을 갖고 투자해야 할 분야가 바로 전력계통 분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정책적 논의는 보급확대를 넘어 계통연계로 전환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주영 의원도 축사에서 “동북아 주변국 간 송전선로 구축과 계통망 연계는 아직 심도 있게 논의되지 못했다”며 “하지만 동북아 계통연계를 위한 더 큰 주제를 함께 논의한다면 향후 전력망 계통에서 우리나라가 선제적 위치에 이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드러냈다.

이날 각계 전문가들은 국가 간 전력계통 연계를 통한 계통운영 안정화 방안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한국, 중국, 일본이 몽골 고비사막의 신재생에너지를 연계해 공동으로 사용하고, 한국과 러시아가 극동 시베리아 천연가스로 생산한 전력을 연계해 사용하는 ‘동북아 슈퍼그리드’ 구상에 이목이 쏠렸다. 슈퍼그리드를 통해 재생에너지 전력을 수출입하고 원거리 재생에너지와 연계할 수 있게 되면서 변동성 문제에 보다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기 때문이다.

영국에서는 스코틀랜드와 웨일스가 2.25GW 재생에너지 송전망 장거리 해상 HVDC를 통해 연계함으로써 전력계통 운영에서의 유연성을 확대한 바 있다.

이경훈 산업부 과장은 “동북아 슈퍼그리드가 국가 안보와 지정학적 관계에서 영향을 받고 있지만 주변 국가와 에너지협력을 강화해 문제를 풀어야 한다”며 “현재 중국과의 JDA(Joint Development Agreement)를 추진 중이며, 러시아와도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재원・최근주 기자 one@

정재원 최근주 기자 기사 더보기

one@electimes.com

신재생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신성이엔지, ‘새 출발’하나…이지선 대표, 최대주주로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 지난 8일 신성이엔지 최대주주가 이완근 회장에서 이지선 대표이사로 변경되며 신성이엔…

    #신재생
  2. 2
    태양광 장기계약 입찰, 탄소인증제 전후 시장 나눈다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 올해 상반기 태양광 장기고정가격계약 입찰의 평가 방식이 상당 부분 변경될 전망이다.…

    #신재생
  3. 3
    산림부산물, 지속가능 ‘탄소중립 재생에너지원’ 으로 키워야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한국은 산불이 잦다. 산림청에 따르면 지난해 1년 동안 620건의 산불이 발생해 11…

    #신재생
  4. 4
    한전-풍력업계 ‘맞손’... ‘K-풍력’ 발판되나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이 국내 해상풍력업계와 협력해 해상풍력발전사업에 본격…

    #신재생
  5. 5
    해운대 주민들 ‘청사포 해상풍력단지 반대’ 단체 시위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해운대 주민들이 지난달 27일에 이어 해상풍력단지 추진 반대를 촉구하기 위한 두 번째…

    #신재생
  6. 6
    제주-프랑스, 관광‧신재생에너지 분야 교류 물꼬 트나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제주특별자치도와 프랑스가 관광과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의 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해 귀추…

    #신재생
  7. 7
    산속에 버려진 목재, 자원으로 재탄생

    [전기신문 여기봉 기자]산속에 버려진 목재가 자원으로 재탄생한다. 전라남도는 산림청 공모사업인 ‘미이용 산…

    #신재생
  8. 8
    RPS 의무공급비율, 상한 10%에서 25%로 확대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RPS 의무공급비율 상한이 10%에서 25%로 확대된다. 신에너지 및 재생에너지…

    #신재생
  9. 9
    “올 제주도 재생E 출력제한 역대 최대치”…손실보전 방안 ‘아직’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제주도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의 출력제한 발생빈도가 올해 역대 최대치에 달할 것으로 예상…

    #신재생
  10. 10
    영농형태양광 농촌지역 갈등 고조

    [전기신문 여기봉 기자]농사와 태양광발전을 병행하는 영농형태양광이 최근 주목을 받으면서 이를 둘러싼 농촌지역…

    #신재생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