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SK, '수소 동맹' 강화...수소차 1500여대 공급
2일 SK인천석유화학에서 협력 강화 방안 논의
SK사업장 수소차 1500여대 공급·충전 인프라 구축 등 협의
수소 사업 관련 CEO 협의체 '한국판 수소위원회' 설립 추진
정회장 “수소가 탄소 중립 시대의 ‘에너지 화폐’ 역할 수행할 것”
작성 : 2021년 03월 03일(수) 08:02
게시 : 2021년 03월 03일(수) 08:02
가+가-

인천시 수소산업기반 구축 MOU 체결 기념사진. (왼쪽부터) 이재현 인천서구청장,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정세균 국무총리, 최태원 SK그룹 회장, 공영운 현대차 사장, 추형욱 SK E&S 사장.

[전기신문 오철 기자] 현대차그룹이 SK그룹과 ▲수소전기차 1500여대 공급 ▲수소 및 초고속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한국판 수소위원회(K-Hydrogen Council) 설립 추진 등 수소 관련 사업 분야에서 다각적인 협력을 추진한다.

현대차그룹과 SK그룹은 2일 SK인천석유화학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 제3차 수소경제위원회 참석에 앞서 양 그룹 주요 경영진들이 면담하고 수소 생태계 확대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현대차그룹과 SK그룹은 청정 에너지인 수소가 지속 가능한 사회를 구현하기 위한 탄소 중립 달성의 필수적인 요소라는데 공감하고 양 그룹 간 사업 시너지가 창출될 수 있는 협력 분야를 적극 모색하는 차원에서 협의를 진행했다.

양 그룹은 수소전기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 나선다. 우선 SK그룹 사업장에서 운영 중인 차량 1500여대를 현대차가 생산한 수소전기차로 점진적 전환할 예정으로 수소카고트럭(2022년 예정)과 수소트랙터(2024년 예정) 등 수소상용차를 현대차그룹이 제공하고 SK그룹이 활용하는 방안 등을 협의했다.

양 그룹은 수소 및 초고속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도 힘을 모은다. 올해 말까지 인천·울산 지역의 물류 서비스 거점인 SK내트럭하우스에 상용차용 수소충전소를 각 1기씩 설치하며 전국의 SK 주유소 등에 수소 충전소를 설치하기 위한 구체적 협력 방안도 지속 협의할 계획이다.

또한 SK 주유소 등에 전기차 급속 충전기(200kW급)를 설치하는 방안도 협의하는 등 친환경차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한 협력을 지속한다.

양 그룹은 포스코그룹과 더불어 국내 기업간 수소 사업 협력을 위한 CEO 협의체인 ‘한국판 수소위원회’ 설립을 상반기 중 추진한다. 한국판 수소위원회는 국내 기업들의 수소 사업 역량 강화 및 사업 영역 확대 등을 통해 진정한 수소사회 구현을 견인하기 위한 다양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의 1차 배터리 공급사로 SK이노베이션을 선정하는 등 SK그룹과 친환경차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을 이어오고 있으며 이번 수소 사업 협력을 통해 친환경 분야 사업 역량을 더욱 강화하고 탈탄소 시대를 열겠다는 목표다.

현대차그룹은 2013년 세계 최초의 수소전기차 양산을 시작으로 수소 분야의 퍼스트 무버로서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2030년까지 연간 수소전기차 50만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70만 기를 생산하겠다는 목표를 밝힌 바 있다.

SK그룹도 지난해 12월 차세대 에너지로 수소 사업을 집중 육성하겠다는 방침 아래 ‘수소사업추진단’을 출범하고 국내 수소 사업 추진 및 글로벌 시장 진출 등을 통해 수소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목표를 발표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수소는 에너지원일 뿐만 아니라 에너지의 저장체로도 활용할 수 있어 탄소 중립 시대의 ‘에너지 화폐’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SK그룹과의 협력을 통해 수소의 생산, 유통, 활용이 유기적으로 이뤄지는 건전한 수소 생태계를 구축하고 성공적인 에너지 전환을 통한 수소사회의 실현을 한 발 앞당길 것”이라고 말했다.

오철 기자 기사 더보기

ohch@electimes.com

자동차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차지인-현대 일렉트릭 RE100 친환경에너지 충전사업 협력

    [전기신문 오철 기자] 차지인은 현대 일렉트릭과 신재생에너지를 에너지 저장시스템(ESS)에 저장한 후 전기차…

    #자동차
  2. 2
    “모빌리티 산업, 서비스에 초점 맞춰야”

    [전기신문 오철 기자] “서비스에 초점을 맞춰야 합니다. 서비스 기반이 돼야 모빌리티 산업이 발전할 수 있습…

    #자동차
  3. 3
    첼로, 산악용 전기자전거 ‘불렛’ 신제품 3종 출시

    [전기신문 오철 기자] 퍼포먼스 자전거 브랜드 첼로(대표이사 신동호)가 산악 라이딩 스타일에 맞춰 기능을 다…

    #자동차
  4. 4
    유진로봇, ‘2021 하노버 메세’ 참가… 자율주행 솔루션 공개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유진로봇은 12일부터 16일까지 개최되는 세계 최대 산업전시회인 ‘하노버 메세 20…

    #자동차
  5. 5
    현대차·기아, 모빌리티 총괄 본부 신설…본부장은 송창현 사장

    [전기신문 오철 기자] 현대차·기아는 전사 모빌리티 기능을 총괄하는 'TaaS본부'를 신설하고 본부장에 ‘송…

    #자동차
  6. 6
    벤츠, 전기차 '더 뉴 EQS' 공개...1회 충전에 770km 주행

    [전기신문 오철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The new EQS…

    #자동차
  7. 7
    모빌리티로의 전환과 자율주행 활성화 방안 논의

    [전기신문 오철 기자] 빠르게 변화하는 모빌리티 산업 환경과 자율주행차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자동차
  8. 8
    고속도로 휴게소에 EV 초급속 충전소 설치...15일부터 운영

    [전기신문 오철 기자] 정부와 현대자동차가 고속도로 휴게소 12곳에 전기차 초급속 충전기 72기를 설치하고 …

    #자동차
  9. 9
    현대자동차, 이층 전기버스 1호차 전달

    [전기신문 오철 기자] 국내 최초의 이층 전기버스가 광역 노선을 누빈다. 현대자동차는 21일 인천선진교통 …

    #자동차
  10. 10
    시트로엥,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 차박 투어 진행

    [전기신문 오철 기자] 시트로엥(CITROËN)이 4월 한 달간 브랜드 대표 패밀리카를 경험할 수 …

    #자동차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