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TV 플랫폼 사업 진출…‘webOS 생태계 확장’ 기대
글로벌 기술·솔루션 업체와 파트너십... 20여 개 TV 업체에 webOS TV 플랫폼 공급
하드웨어서 소프트웨어 플랫폼 분야까지 확장
작성 : 2021년 02월 24일(수) 10:01
게시 : 2021년 02월 24일(수) 10:01
가+가-

LG전자가 webOS TV 플랫폼 공급을 위해 협력하고 있는 글로벌 콘텐츠 및 기술 솔루션 파트너사 로고 모음.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LG전자(066570)가 자사 스마트 TV에 적용하고 있는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webOS를 앞세워 TV 플랫폼 사업에 진출한다.

LG전자는 넷플릭스(Netflix), 아마존(Amazon), 유튜브(Youtube), 리얼텍(Realtek), 세바(CEVA), 유니버설일렉트로닉스(UEI) 등 다수의 글로벌 콘텐츠 및 기술·솔루션 업체와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올해부터 전 세계 20여 개 TV 업체에 webOS 플랫폼을 공급한다. 미국 RCA, 중국 콩카(Konka), 호주 Ayonz 등을 포함한 글로벌 TV 업체가 webOS를 탑재한 TV를 출시할 예정이다.

LG전자는 하드웨어 중심이던 TV 사업을 소프트웨어 분야로 확장하고 있다. 지난달 발표한 광고/콘텐츠 데이터 분석 업체 알폰소(Alphonso Inc.) 인수에 이어 이번 플랫폼 사업 진출까지 비즈니스 다변화에 속도를 낸다.

특히 이는 LG전자가 TV 사업에서 디지털전환(DX; Digital Transformation)의 기반을 마련하는 차원이기도 하다. LG전자는 webOS TV 플랫폼을 사용하는 제조사가 늘어나면 플랫폼을 통한 수익 창출은 물론이고, webOS 사용 고객과의 접점 또한 대폭 늘릴 수 있어 궁극적으로는 콘텐츠/서비스 사업의 고도화로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가 TV 사업에서 디바이스(제품 개발, 생산, 판매)뿐만 아니라 플랫폼(SW와 HW 표준 디자인 공급) 분야까지 사업을 본격화하는 데에는 webOS의 앞선 경쟁력이 크게 기여했다. webOS TV는 인공지능 리모컨의 사용 편의성, 직관적 사용자인터페이스, 뛰어난 개방성 및 접근성 등이 장점이다.

LG전자는 webOS TV 생태계의 빠른 확대를 위해 플랫폼 구매 업체들이 필요로 하는 콘텐츠 및 방송 서비스도 지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LG전자는 무료 방송 콘텐츠 서비스인 LG 채널, 인공지능 씽큐(ThinQ) 기반 음성인식 등 LG 스마트 TV의 다양한 부가 기능도 제공한다. webOS TV 사용자는 뛰어난 사용 편의성이 장점인 인공지능 리모컨을 사용할 수 있으며 LG전자가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도 받아볼 수 있다.

최근 고객이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늘어나고 있어 스마트 TV를 주변 기기나 인터넷과 연결해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려는 수요 또한 높아지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옴디아(Omdia)에 따르면 전 세계에 출하되는 TV 가운데 스마트 TV가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 2018년 71.6%에서 지난해에는 84.8%까지 늘어났다. 오는 2024년에는 전체 TV의 90%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LG전자 TV 가운데 스마트 TV의 비중은 지난해 이미 90%를 넘어섰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은 “webOS TV가 갖추고 있는 사용 편의성과 개방성이 시장에서 널리 인정받고 있다”며 “SW와 HW 전반을 아우르는 TV 기술 리더십을 기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며 글로벌 TV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수진 기자 기사 더보기

sjkang17@electimes.com

가전ㆍ통신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시스코, 삼성전자와 전략적 기술 협력 통한 Wi-Fi 6E 마켓 선도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시스코 시스템즈(이하 시스코)가 삼성전자와 차세대 Wi-Fi 6E(이하 Wi-Fi 6…

    #가전ㆍ통신
  2. 2
    (월드 IT쇼 2021) 디지털 뉴딜에 날개를 달다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WIS 2021에 참석한 전자·통신 IT 기업들은 비대면과 온라인 공간에서 벗어나 모…

    #가전ㆍ통신
  3. 3
    봄철 불청객, 미세먼지 잡는 생활가전 ‘주목’

    [전기신문 안상민 기자] 미세먼지 등 각종 유해물질이 기승을 부리는 봄철 환절기에 접어들면서 먼지에 직접적으…

    #가전ㆍ통신
  4. 4
    KT, 전기차 차박에 ‘디지코’ 서비스 제공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KT(대표이사 구현모)는 전기차로 야외 캠핑을 즐기며 KT의 각종 디지털플랫폼 서비스…

    #가전ㆍ통신
  5. 5
    LG전자, 계륵 같던 휴대폰 사업 결국 접는다

    [전기신문 윤정일 기자] LG전자가 계륵과도 같았던 휴대폰 사업을 결국 종료키로 결정했다. LG전자는 그…

    #가전ㆍ통신
  6. 6
    힘펠, 다중이용시설 환기방역으로 코로나19 극복 앞장

    [전기신문 오철 기자] 힘펠(대표 김정환)은 다중이용시설 환기가전 무상지원 캠페인 ‘올바른 환기프로젝트’ 참…

    #가전ㆍ통신
  7. 7
    판교에 ‘KT 자율협력주행 전기버스’ 달린다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KT(대표 구현모)가 경기주택도시공사에서 발주한 ‘판교 제2테크노밸리 스마트 산단(산…

    #가전ㆍ통신
  8. 8
    삼성전자, 지능형 헤드램프용 PixCell LED 출시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삼성전자가 첨단 LED 광원 기술을 집약한 차량용 LED 모듈 PixCell LED를…

    #가전ㆍ통신
  9. 9
    삼성전자, 2021년 1분기 잠정실적 발표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삼성전자가 연결기준으로 매출 65조원, 영업이익 9.3조원의 2021년 1분기 잠정 …

    #가전ㆍ통신
  10. 10
    KT, 스마트폰용 양자암호통신 간편 적용 기술 개발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양자암호통신 전용 단말 없이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 하나로 양자암호통신을 쉽고 …

    #가전ㆍ통신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