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딜 선도기업)지엔씨에너지
언택트 산업 부상에 대형 IDC 수주 줄이어
친환경 하수처리·연료전지 등 신사업 눈길
작성 : 2021년 01월 14일(목) 14:04
게시 : 2021년 01월 15일(금) 09:59
가+가-

지엔씨에너지의 비상·상용 발전기 사업 영역.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 지엔씨에너지(대표 안병철)가 정부의 ‘한국판 뉴딜’ 정책에 보조를 맞추며 침체기를 맞은 업계에서 블루오션을 개척하고 있다.

지엔씨에너지는 지난해 코로나19로 급부상한 언택트(비대면) 산업의 활황에 힘입어 새로운 성장 모멘텀을 맞이했다.

지난해 8월 수주한 상암 인터넷데이터센터(IDC)용 비상용 가스터빈·디젤발전기 사업이 대표적인 예다.

이 사업은 세계적인 IDC 운영 업체인 ‘디지털 리얼리티(DR, Digital Realty)’가 건립 중인 IDC로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지엔씨에너지는 국내 비상발전기 1위 기업으로서 역량을 인정받아 건설사인 대림산업과 공급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에도 IDC를 주축으로 한 다수 사업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엔씨에너지에 따르면 현재 국내 유수의 기업들이 추진 중인 IDC 구축 프로젝트에 설계단계부터 참여하는 등 사업 확대가 예상되고 있다.

빅데이터, 클라우드, AI, 5G 등 4차 산업을 통한 전방 시장의 성장이 예상되고 글로벌 기업들의 하이퍼스케일 규모의 대형 IDC 건립이 줄을 이으면서 지엔씨에너지의 시장 점유율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지엔씨에너지는 친환경성이 높은 비상·상용 가스터빈 발전기 공급을 확대함으로써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적극적으로 부응할 방침이다. 가스터빈 발전기는 매연·소음·진동이 적은 친환경 제품으로 전 세계적으로 확대 보급되고 있는 추세다.

아울러 친환경 분야 선점을 위해 착수한 신사업도 속속 결실을 맺고 있다. 앞서 지엔씨에너지는 노르웨이 기업 캠비의 지분인수를 통해 ‘바이오매스 및 유기 폐기물 처리 방법·장치’ 신기술(특허)의 국내 사업 독점권을 확보한 뒤 다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경북 경주시의 180억원 규모 ‘결주시 하수처리장 슬러지(찌꺼기) 감량화 사업’을 수주하며 첫발을 뗐으며 추가 사업도 논의 중이라는 전언이다.

이밖에 총 1700억원 수준의 사업비를 투입, 당진 소재 공장에 2022년 초 준공을 목표로 구축하고 있는 20MW급 연료전지 사업도 순항하고 있어 사업이 완료되면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으로서의 입지는 더욱 공고해질 전망이다.

안병철 지엔씨에너지 대표는 “올해는 지엔씨에너지가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으로서 거듭나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2022년을 목표로 기업을 수평조직으로 전환하는 등 기업의 대내외적인 혁신을 거듭해 시장 발전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김광국 기자 기사 더보기

kimgg@electimes.com

기업ㆍCEO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공시]이화전기공업, 보통주 7억1831만주 무상감자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이화전기공업은 보통주식 7억1831만2032주를 1주당 액면가액 200원으로 10대…

    #기업ㆍCEO
  2. 2
    [공시]이화전기공업, 지난해 영업익 30억 적자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이화전기공업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30억9307만원 적자로 전년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

    #기업ㆍCEO
  3. 3
    일진전기, 345kV 고덕-서안성 송전선로 초고압케이블 수주

    [전기신문 송세준 기자] 일진전기는 한국전력과 601억 규모의 고덕 서안성 345kV 지중송전선로 공급 계약…

    #기업ㆍCEO
  4. 4
    t당 9000달러 돌파, 치솟는 구릿값…전선업계 “엎친 데 덮쳤다”

    [전기신문 양진영 기자] 최근 구리 가격이 치솟으며 전선업계의 고민도 날로 깊어지고 있다. 이미 다른 원자재…

    #기업ㆍCEO
  5. 5
    개폐기업계, 한전 물량감소 우려 ‘확산’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한전의 개폐기류 발주물량 감소세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속될 것이라는 우려가 확산…

    #기업ㆍCEO
  6. 6
    대한전선, 해저케이블 신공장 건설 추진

    [전기신문 양진영 기자] 대한전선이 해저케이블 공장을 짓는다.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나형균)은 지난 …

    #기업ㆍCEO
  7. 7
    새롬프로텍, 사업다각화로 新성장동력 창출 ‘시동’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전력계통 보호시스템 전문기업 새롬프로텍(대표 이정택·사진)이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업…

    #기업ㆍCEO
  8. 8
    박건수 한국산업기술대 총장, 탈플라스틱 고고챌린지 참여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이하 산기대) 박건수 총장이 24일 탈(脫)플라스틱 …

    #기업ㆍCEO
  9. 9
    EMS협회, 대중소 상생형 ‘EMS 융합얼라이언스’ 창립

    에너지관리산업의 대중소 상생 협력체계를 통해 에너지관리산업 신시장 환경을 조성하는 일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기업ㆍCEO
  10. 10
    장승국 비츠로셀 대표, 코스닥협회 신임 부회장 선임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장승국 비츠로셀 대표가 코스닥협회의 신임 부회장으로 24일 선임됐다. 코스닥협회는…

    #기업ㆍCEO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