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10명 중 7명 “코로나로 워라밸 악화”
중기중앙회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 일과 삶의 변화’ 조사
작성 : 2021년 01월 14일(목) 11:43
게시 : 2021년 01월 14일(목) 13:03
가+가-

코로나19 이전 대비 일과 삶의 균형 변화. (Base : 전체(n=1,006), 단위 : %, 점)

소상공인 10명 중 7명은 코로나19로 인해 일과 삶의 균형(워라밸)이 나빠진 것으로 나타났다. 월 평균 매출액과 영업이익도 급감한 것으로 파악됐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가 1006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 일과 삶의 변화 조사’에서 71.3%는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일과 삶의 균형이 나빠졌다고 답했다.

이로 인해 ‘만성피로·피곤함·우울감이 늘고’(78.5%), ‘일의 질이 저하됐으며’(74.1%), ‘일이 대인관계에 부정적 영향을 주는’(37.2%) 등 여러 문제가 발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월 평균 매출액은 3583만원에서 2655만원으로 928만원(25.9%) 감소했고 영업이익도 월 727만원에서 468만원으로 259만원(35.6%)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 월 평균 사업장 방문자 수(566.5명→366.2명), 종업원 수(1.3명→1.1명), 종업원 임금(127만원→120만원)도 쪼그라 들었다.

특히 사업 전환이나 휴·폐업을 고려한다는 소상공인은 코로나 이전(4.9%)과 비교해 15.4%로 3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가 생활이나 여가 시간 및 생활비, 가계비 지출, 자기개발 투자 여력 등도 전반적으로 감소했다는 응답이 나와, 코로나로 인해 소상공인의 삶의 질이 낮아졌음을 방증했다.

여가 생활을 하는 소상공인은 10.1%p(47.1%→37.0%), 여가 시간(23.2시간→22.0시간), 월평균 여가 생활비(26만원→16만원), 가계비(282만원→269만원) 등이 모두 감소했다.

소상공인들이 느끼는 일과 삶의 만족도와 균형도 전반적으로 보통 이하에 머물러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현재 사업의 전반적인 운영 만족도는 5점 만점 기준 2.65점으로 파악됐다.

월 평균 수입(불만족 58.1%), 노동시간의 적정도(적정하지 않음 44.2%), 미래에 대한 불안(43.2%) 등 전반적인 만족도가 높지 않았다.

삶의 만족도 역시 10점 만점 기준 5.22점에 머물렀다. 삶의 만족을 위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항목은 ‘나의 건강과 안전’(49.7%), ‘나의 수입’(24.3%) ‘가족관계’(20.5%) 순으로 조사됐다.

일과 삶의 균형 부문에서는 일평균 일하는 시간(10.1시간)과 희망하는 근로 시간(8.2시간), 일 평균 개인생활 시간(1.7시간)과 희망 시간(3.1시간) 등에서 괴리도 컸다.

소상공인들은 일과 삶의 균형을 위협하는 요소로 ‘코로나19로 인한 내수불안 등 경기 침체’(94.3%), ‘불안정한 수입으로 경제적 여유 부족’(80.3%), ‘오랜 노동시간’(36.0%) 등을 꼽았다.

또 정부가 ‘소비촉진 지원책 확대’(43.8%), ‘상가 임대료 부담 완화’(41.9%), ‘사회안전망 확대’(36.1%) 등을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응답했다.

추문갑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가장 어려움을 겪은 것은 소비 부진으로 인한 매출 감소를 겪으면서도 집합 제한 등 방역 조치에도 협조해야 했던 영세 소상공인들”이라며 “소상공인은 근로자보다 일과 삶의 분리가 어려우므로, 소상공인들이 경제적·정신적으로 회복될 수 있도록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송세준 기자 기사 더보기

21ssj@electimes.com

산업정책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국토부, 그린뉴딜·탄소중립 실현 ‘BEMS 보조금 지원사업’ 실시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국토교통부(장관 변창흠)가 ‘한국판 뉴딜’ 및 ‘2050 탄소중립 선언’ 등 여건 변…

    #산업정책
  2. 2
    “설비·현장특성 반영”…한전, 개폐기류 ‘헬스인덱스’ 강화 나선다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지난 1월 18일 서울 연희동 한 전봇대에 설치된 자동고간구분개폐기(ASS)가 폭…

    #산업정책
  3. 3
    경북 동해안 그린경제 대전환 E∙A∙S∙T 플랜 제시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3일 경상북도 동부청사에서 경북도정이 앞으로 나아가야할 새로운 …

    #산업정책
  4. 4
    무공해차 100% 전환…2050 탄소중립 이행계획 발표

    [전기신문 오철 기자] 정부가 수소충전소 180기, 전기차 충전기 9만6000기를 구축하고 저공해차 보급목표…

    #산업정책
  5. 5
    전경련, “韓 기업, 탄소국경세·탄소세·탄소배출권 ‘3중 규제 부담’”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앞으로 디지털세‧탄소국경세 등 다국적‧수출기업들을 대상으로 하…

    #산업정책
  6. 6
    전기연구원, 창원 강소특구 참여 13개 기업 지원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한국전기연구원(KERI, 원장 직무대행 부원장 유동욱)과 경남창원스마트그린산단(단장…

    #산업정책
  7. 7
    산업교육연구소, ‘에너지 컨버전 세미나 2021’ 개최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최근 국내외적으로 기존 에너지 수급 체계를 재생에너지 등 저탄소 발전원으로 하는 에…

    #산업정책
  8. 8
    한국해양진흥공사, 2021년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 실시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황호선’, 이하 ‘공사’)가 포스트 코로나와 한국판 뉴딜…

    #산업정책
  9. 9
    한국, 11년만에 국제특허출원 세계 4위 탈환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특허청(청장 김용래)은 2020년 한국이 독일을 제치고 중국, 미국, 일본에 이어 …

    #산업정책
  10. 10
    재료硏, 패치형 신체정보 모니터링이 가능한 근적외선 광센서 소재 개발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한국재료연구원(KIMS, 원장 이정환)은 에너지전자재료연구실 김용훈 박사 연구팀(제1…

    #산업정책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