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 통영천연가스발전소에 HA가스터빈 공급…100만 가구에 전력 공급 가능
고효율 첨단 7HA.02 가스터빈, 배열회수보일러(HRSG), STF-D600 증기터빈 탑재
작성 : 2021년 01월 14일(목) 10:11
게시 : 2021년 01월 14일(목) 10:11
가+가-

GE가 통영천연가스발전소에 공급하게 되는 7HA 가스터빈.

GE는 14일 통영천연가스발전소에 용량 1기가와트(GW) 이상의 발전설비를 공급하는 계약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주로 GE는 7HA.02 가스터빈 2기와 STF-D600 증기터빈 1기, 배열회수보일러(HRSG) 2기, H65 발전기 3기를 공급하고, 향후 18년간의 유지보수 계약도 함께 제공한다.

통영시 안정국가산업단지에 건립되는 통영천연가스발전소는100만이 넘는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규모의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시공사인 한화건설이 2021년 착공해, 2024년 상업운전을 개시할 예정이다.

GE는 1949년부터 복합발전 엔지니어링에 주력해 왔으며, 탁월한 기술력과 풍부한 경험을 기반으로 첨단소재, 냉각, 공기역학, 연소 및 제어 기술을 개발해 가스터빈 발전의 혁신을 지속했다.

GE의 HA 가스터빈 포트폴리오는 전세계 20개 국가에서 45개가 넘는 고객사가 100기 이상을 주문하며,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GE의 가스터빈 제품군으로 자리하고 있다. 2020년 12월 기준, HA 가스터빈은 745,000시간이 넘는 운영시간 기록을 보유한다. 높은 연소 온도에서도 향상된 성능을 확보하기 위해, GE 항공 사업부의 소재과학, 공기역학, 열전달 혁신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GE는 한국 발전업계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GE의 가스터빈(단순 및 복합발전 모드)은 75기 이상이 설치됐으며 1만4000메가와트(MW) 이상의 발전용량을 담당하고 있다. 1976년 한국에 공식 출범한 GE는 한국 기업들과 긴밀히 협력하며, 에너지, 첨단 인프라, 헬스케어 분야에서 한국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2016년 배열회수보일러(HRSG) 생산을 담당하는 창원 제조 시설을 두산중공업으로부터 인수하는 투자를 단행하기도 했다. 이번 통영발전소 프로젝트에 공급되는 HRSG 압력부 모듈은 창원 공장에서 생산된다.

강성욱 GE코리아 총괄사장은 "한국의 증가하는 에너지 수요를 가장 효율적이고 경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통영천연가스발전소를 지원하게 돼 자랑스럽다"며, “가스발전은 저탄소 미래로의 전환을 촉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천연가스 복합발전은 이산화탄소(CO2), 황산화물(SOx), 질소산화물(NOx), 입자상물질, 수은 등 측면에서 배출 수준이 가장 낮은 화석연료 발전이다. GE의 HA가스터빈은 연료 유연성이 높아, 수소와 천연가스 혼합을 포함해 다양한 연료로 가동할 수 있어 탄소배출 감소 및 탄소제로 달성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양진영 기자 기사 더보기

camp@electimes.com

기업ㆍCEO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공시]이화전기공업, 보통주 7억1831만주 무상감자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이화전기공업은 보통주식 7억1831만2032주를 1주당 액면가액 200원으로 10대…

    #기업ㆍCEO
  2. 2
    [공시]이화전기공업, 지난해 영업익 30억 적자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이화전기공업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30억9307만원 적자로 전년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

    #기업ㆍCEO
  3. 3
    박건수 한국산업기술대 총장, 탈플라스틱 고고챌린지 참여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이하 산기대) 박건수 총장이 24일 탈(脫)플라스틱 …

    #기업ㆍCEO
  4. 4
    10년 새 3분의 1 토막…변압기 대미 수출 ‘봄날’은 언제

    [전기신문 송세준 기자] 한때 국내 중전기기 수출 시장에서 최대 효자 품목으로 손꼽히던 변압기가 ‘미운오리’…

    #기업ㆍCEO
  5. 5
    25.8kV 에코개폐기 DS형 공급에 시장 ‘꿈틀’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25.8kV 에코부하개폐기 DS(단로기 부착)형 공급이 본격화된 가운데 시장에 변화…

    #기업ㆍCEO
  6. 6
    대한전선, 해저케이블 신공장 건설 추진

    [전기신문 양진영 기자] 대한전선이 해저케이블 공장을 짓는다.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나형균)은 지난 …

    #기업ㆍCEO
  7. 7
    장승국 비츠로셀 대표, 코스닥협회 신임 부회장 선임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장승국 비츠로셀 대표가 코스닥협회의 신임 부회장으로 24일 선임됐다. 코스닥협회는…

    #기업ㆍCEO
  8. 8
    “안방 보일러 켜줘, 거실 조명은 꺼줘”

    [전기신문 윤정일 기자] 스마트홈 선도기업인 코맥스(대표 변우석)는 음성인식 스피커와 연동되는 A.I. 월패…

    #기업ㆍCEO
  9. 9
    [공시]선도전기, 보통주 1주당 5원 현금배당 결정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선도전기는 보통주식 1주당 5원을 현금배당하기로 결정했다고 25일 공시했다. 배당…

    #기업ㆍCEO
  10. 10
    스맥, ‘스마트팩토리·로봇·스마트그리드’ 강화…“실적 반등할 것”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스맥(099440)이 26일 컨퍼런스콜 비대면 IR을 통해 2020년 경영실적 및 올…

    #기업ㆍCEO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