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기차 파워트레인 합작법인 ‘엘지마그나’ 설립
캐나다 마그나와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가칭) 설립
VS사업부내 그린사업 물적분할…내년 7월 출범 예정
작성 : 2020년 12월 23일(수) 14:40
게시 : 2020년 12월 23일(수) 14:40
가+가-

LG전자와 마그나가 전기차 합작법인을 설립한다.

LG전자가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업체인 캐나다 마그나 인터내셔널(Magna International Inc)과 손잡고 전기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 분야 합작법인을 설립한다. 전기차 부품사업을 미래 먹거리로 삼겠다는 의지다.

23일 LG전자는 캐나다 마그나와 합작법인 가칭 '엘지 마그나 이파워트레인(LG Magna e-Powertrain Co.,Ltd)'을 설립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세계 시장에서 빠르게 진행되는 자동차 전동화(Vehicle Electrification) 흐름에 따라 규모의 경제를 누릴 수 있는 대량생산체제를 조기에 갖추고 사업경쟁력, 성장잠재력을 높이기 위해 마그나와 합작법인 ‘엘지 마그나 이파워트레인(LG Magna e-Powertrain Co.,Ltd)’(가칭)을 설립하는 데 뜻을 함께 했다.

LG전자는 이와 관련해 이날 임시이사회를 열고 자동차 부품사업(VS) 본부 내 그린사업 일부를 물적분할하고 합작법인을 설립하는 사업 내용을 의결했다.

LG전자가 물적분할을 통해 신설회사를 설립하며, 마그나가 신설회사의 지분 49%를 인수하는 방식이다.

신설회사의 주식 가치는 9억2500만달러 규모이며 지분 51%는 LG전자가 보유하고 나머지 49%를 마그나가 4억5천300만달러(한화 약 5016억원)에 인수하게 된다. 합작법인의 설립 자본금은 300억원이다.

LG전자에서 분할되는 그린사업은 전기차에 들어가는 모터, 인버터, 차량 충전기는 물론 구동시스템(모터, 인버터, 감속기가 모듈화된 제품) 등이다.

내년 3월 예정인 주주총회에서 물적분할과 합작법인 설립에 대한 승인이 이뤄지면 합작법인은 7월경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합작법인의 본사는 인천에 설립되며 그린사업 일부와 관련 임직원 1000여명이 합작법인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LG전자는 현재 전기차인 쉐보레와 볼트 EV와 재규어 I-PACE 등에 탑재되는 주요 부품을 공급하며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전기차 파워트레인의 핵심 부품 구동 모터.


이번 합작법인 설립으로 LG전자는 자동차 부품사업의 3개 축을 완성했다. LG전자는 앞으로 전동화 부품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고 미래 전기차 시장을 이끌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LG전자는 자동차 부품 사업을 미래 먹거리와 캐시카우로 육성하기 위해 2013년 VS(Vehicle Components Solutions)사업본부(당시 VC사업본부)를 신설했다. 이어 2018년 8월 오스트리아의 차량용 프리미엄 헤드램프 기업인 ZKW를 인수했다.

ZKW는 고휘도 LED 주간주행 램프, 레이저 헤드램프와 같은 차세대 광원을 탑재한 프리미엄 헤드램프를 세계 최초로 양산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BMW, 벤츠, 아우디, 포르쉐 등 프리미엄 완성차 업체에 프리미엄 헤드램프를 공급하고 있다. 생산량 기준 프리미엄 헤드램프 시장 세계 5위권에 있다.

LG전자는 2019년 말 VS사업본부 내 차량용 램프 사업을 ZKW로 이관해 통합했다.

합작법인 출범을 기점으로 LG전자는 VS사업본부(인포테인먼트 중심), ZKW(램프), 엘지 마그나 이파워트레인(파워트레인) 등 3개 축으로 나눠 자동차 부품 사업을 추진한다. 이들 모두의 실적은 VS사업본부의 연결 매출과 영업이익에 합산된다.

LG전자 VS사업본부장 김진용 부사장은 “무한한 가능성과 성장 기회를 가진 전동화 부품 사업에서 세계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과감하면서 최선의 선택을 내렸다”며 “합작법인은 LG전자의 뛰어난 제조기술력과 마그나의 풍부한 경험, 글로벌 고객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다가올 전기차 시대를 이끌어 나가는 것은 물론 양사 모두 자동차 부품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철 기자 기사 더보기

ohch@electimes.com

자동차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현대차, ‘아이오닉 5’ 첫 공개...보조금 받으면 3천만원대 후반

    [전기신문 오철 기자] 현대자동차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가 …

    #자동차
  2. 2
    현대차 코나 EV 원인 못 찾고 배터리 전량 교체

    [전기신문 오철 기자] 국토부가 전기차 화재 원인을 정확히 밝히지 못한 채 코나 EV 등 3개 차종의 배터리…

    #자동차
  3. 3
    메르세데스 벤츠, 6세대 C 클래스 공개…전동화 기술 적용

    [전기신문 오철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모든 면에서 혁신을 이룬 6세대 완전변경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

    #자동차
  4. 4
    2030년 친환경차 785만 대 보급…4차 기본계획 확정

    [전기신문 오철 기자] 정부가 2030년까지 친환경차 785만대를 보급해 수송부문 온실가스 24%를 감축한다…

    #자동차
  5. 5
    제네시스, ‘제네시스 스펙트럼’ 신규 상품 출시

    [전기신문 오철 기자] 제네시스 차종을 편리하게 경험할 수 있는 차량 구독 서비스 ‘제네시스 스펙트럼’이 차…

    #자동차
  6. 6
    부산시, 전기차 구매 보조금 확대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가 고농도 미세먼지를 저감하고, 쾌적한 대기환경을 조성…

    #자동차
  7. 7
    창원시, (주)센트랄‧(주)ROFA와 전기차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MOU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24일 센트랄그룹 본사에서 (주)센트랄, ㈜ROFA와 전기차…

    #자동차
  8. 8
    픽업트럭 명가 포드, 뉴 포드 레인저 사전계약 실시

    [전기신문 오철 기자]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포드의 정통 픽업트럭 뉴 포드 레인저(New Ford Range…

    #자동차
  9. 9
    "자율주행, 이제는 연구보다 실증"

    [전기신문 오철 기자] “자율주행은 20년 전부터 기술적으로 계속 연구됐습니다. 이제는 연구 개발보다는 그…

    #자동차
  10. 10
    아이오닉 5 판매 돌풍...하루 만에 2만3760대 예약

    [전기신문 오철 기자] 현대차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가 우리나라 자동차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남겼다…

    #자동차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