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한수원-산단공,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위해 ‘연료전지’ 보급 나선다
KT-한수원-산단공,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위해 힘 합친다
노후 산업단지에 연료전지 보급해 신재생에너지 생산 추진
작성 : 2020년 11월 27일(금) 15:36
게시 : 2020년 11월 27일(금) 15:37
가+가-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왼쪽),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가운데), 김정환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이 지난달 27일 KT광화문사옥에서 ‘스마트그린산단 조성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KT(대표이사 구현모)가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함께 KT광화문사옥에서 ‘스마트그린산단 조성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 MOU를 체결한다고 27일 밝혔다.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사업은 전체 제조업 에너지 사용량의 83%를 사용하고, 산업부문 온실가스의 76.8%를 배출하는 기존 산업단지를 저탄소 친환경 에너지 생산기지로 탈바꿈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기 위한 ‘한국판 뉴딜 사업’의 10대 대표 과제 중 하나로 선정된 바 있다.

MOU에 따라 3사는 노후 산업단지에 연료전지를 구축하고, ‘스마트그린산단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전국적으로 확산시키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KT는 연료전지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 개발 외에도, ‘스마트 그린 산업단지’를 위해 AI 기술기반의 스마트에너지 플랫폼을 구축하고 운영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연료전지 발전은 효율성과 공간 활용도가 높은 미래 지향적 에너지원”이라며 “전력 사용이 많은 산업단지에 적극 보급함으로써, 국가 에너지 효율에 기여하고 수소경제 시대를 앞당기는데 한수원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환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은 “스마트그린산단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펀드투자 확대 등 지원을 강화해 산단 내 신재생에너지 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은 “그린에너지와 디지털 기술 융합을 통한 저탄소 고효율 친환경 산업단지로의 변화 속도가 점차 빨라지고 있다”며 “KT는 5G와 초고속 인터넷 등 강력한 유무선 네트워크에 AI, Big data, Cloud 등 ICT 솔루션을 결합한 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를 통해 미래형 스마트그린산단의 디지털 전환에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연료전지는 수소차와 함께 정부가 2019년 1월에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서 밝힌 수소경제 선도 산업의 양대 축 중 하나로, 전력 사용이 많고, 부지가 협소한 산업단지에 소규모로 설치해도 많은 양의 신재생에너지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친환경 분산 발전원이다.
강수진 기자 기사 더보기

sjkang17@electimes.com

신재생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그린뉴딜 선도기업) 신성이엔지

    신성이엔지(사장 김동섭)는 국내 태양광 모듈 기업 가운데서도 단연 두각을 드러내는 기업이다. 지난 2007년…

    #신재생
  2. 2
    (신년인터뷰) 허화도 유니슨 대표

    지난해 신재생에너지 발전 시장은 탄소중립의 핵심으로 꼽히며, 많은 성장이 기대됐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해 ‘…

    #신재생
  3. 3
    지자체 이격거리 제각각...태양광 표준조례 만든다

    그동안 유명무실했던 지자체의 태양광 이격거리 규제에 대한 정부 가이드라인의 대안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각…

    #신재생
  4. 4
    (신년좌담회)한국 태양광 발전 시장, 나아갈 길은?

    ■사회: 윤형식 전기신문 부사장 ■패널: 오승철 산업통상자원부 신재생에너지정책과장 정우식 한국태양광산업협…

    #신재생
  5. 5
    신성이엔지, 국가위기상황에 팔 걷었다

    신성이엔지가 카이스트와 공동 개발한 이동 확장형 음압병동을 원자력병원에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7…

    #신재생
  6. 6
    RE100 도입, 중소 태양광 시장 돌파구될까

    한국형 RE100(K-RE100) 도입과 함께 소규모 태양광 사업자들의 잉여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신재생
  7. 7
    (그린뉴딜 선도기업) 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대표 정연인)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수력발…

    #신재생
  8. 8
    2034년까지 신재생 84.4GW 설치한다

    정부가 오는 2034년까지 84.4GW 규모의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에 나선다. 지난달 28일 산업통상자원…

    #신재생
  9. 9
    태양광사업자 “생존권 보장하라” 한목소리

    태양광 발전사업자들이 생존권 사수를 위해 집결했다. 14일 대한태양광발전사업자협의회(가칭)는 정부세종청사 …

    #신재생
  10. 10
    2021년 첫 REC 하루 평균가격 3만6943원

    태양광 현물시장에서의 올해 첫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하루 평균가격은 3만6943원으로 마감됐다. 작…

    #신재생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