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2020 일∙생활균형 우수기업’선정
고용노동부 주관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선정
한달에 한번 주4일 근무 ‘해피 프라이데이’, 자율출퇴근 등 구성원 ‘워라밸’ 강조
작성 : 2020년 11월 24일(화) 14:00
게시 : 2020년 11월 24일(화) 10:25
가+가-

SKT‘워크 애니웨어’ 문화에 맞춰 직원들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맞춰공유오피스에서 근무하는 모습이다.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대한민국 K-언택트 선도기업에 나선 가운데 구성원들이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꼽혔다.

SKT는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열린 제 5회 ‘일 · 생활 균형 컨퍼런스’에서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일 · 생활 균형 우수기업’으로는 SKT를 포함해 SK이노베이션 등 총 23곳의 기업과 공공기관이 선정됐다.

SKT는 전 직원이 집, 회사, 거점오피스 등 근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일할 수 있는 ‘워크 애니웨어(Work Anywhere)’를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SKT는 올해 을지로∙종로∙서대문∙분당∙판교 등 5개 지역에 ‘거점 오피스’를 구축했다. ‘거점 오피스’는 집으로 한정된 기존 재택 근무의 한계를 보완하고, 출퇴근 시간 단축 등 업무 효율성을 개선해 구성원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앞으로 SKT는 구성원의 거주지 현황 및 업무 특성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거점 오피스를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SKT는 매달 셋째 주 금요일을 ‘해피프라이데이(Happy Friday)’로 지정해 전 구성원이 휴식을 취하는 제도도 운영 중이다.

지난해부터 도입한 DYWT(Design Your Work & Time)을 통해 자기주도적으로 일에 몰입하는 경험을 해 온 SKT 구성원은 ‘해피프라이데이’를 통해 가족과 시간을 보내거나 취미 생활을 통해 자기개발에 몰입할 수 있는 워라밸(Work & Life Balance) 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SKT는 ‘DYWT’가 본인의 근무시간을 스스로 설계하고, 출퇴근 시간을 조정해 업무 몰입도를 높이는 등 업무 효율을 극대화 했다고 평가했다.

실제 ‘해피프라이데이’와 ‘DYWT’ 도입 이후 SKT 구성원 대상 설문 조사에서 업무 생산성이 향상됐다는 답변이 60%를 넘는 등 ‘워라밸’을 실천하는 문화가 자연스럽게 정착하고 있다고 SKT는 설명했다.

또 SKT는 ‘임신기 단축근무’ 및 ‘입학자녀 돌봄휴직’ 등 자녀출산 및 양육에 있어 구성원이 일과 가정을 양립할 수 있는 제도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 10월부터는 남녀 구성원 모두 육아휴직을 최대 2년까지 사용할 수 있도록 제도를 확대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더불어 SKT는 ICT 기반의 ‘Digital Work(디지털 워크)’를 선제적으로 도입, 지난 2월 국내 대기업 최초로 전사적 재택근무를 시행했다. 코로나19가 확산세를 보이는 가운데서도 SKT는 준비된 ‘워크 애니웨어’ 방식을 기반으로 구성원이 업무 지속성을 유지할 수 있었다.

비대면 업무 문화 확산에 따라 ‘마이데스크’(클라우드PC), ‘미더스’(그룹 영상통화 서비스), ‘팀즈’(사내 협업 프로그램) 등 다양한 인프라를 구축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근무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재택근무 이후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하이브리드’ 업무 미팅은 기존 대비 14배 가량 증가했으며, 음성/화상통화를 통한 업무 역시 이전 대비 약 8배 증가했다. 재택근무 시행과 관련된 조직 리더 설문 결과, 평소 사무실 근무 대비 90% 가까운 업무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기도 했다.

신상규 SKT 기업문화센터장은 “SKT는 지난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국내 최초 재택근무 시행으로 재계의 동참을 이끌어 냈고, 앞으로도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사회를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며 “구성원의 행복과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한 일∙생활 균형 방안들을 다양하게 연구하고 선제적으로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T는 회사와 개인 생활의 균형을 위한 제도를 선도적으로 도입해 지난 2018년에는 ‘가족친화기업’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강수진 기자 기사 더보기

sjkang17@electimes.com

가전ㆍ통신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사상 첫 온라인 CES 2021 관전 포인트는...

    글로벌 기업들과 각국의 스타트업 등이 대거 참가하는 세계 최대 IT 박람회 CES 2021에 재계의 관심이 …

    #가전ㆍ통신
  2. 2
    (CES 2021) 삼성·LG전자, CES 어워드 ‘싹쓸이’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지난 11일(이하 현지시간)부터 14일까지 개최된 CES 2021에서 미국소비자기술협회…

    #가전ㆍ통신
  3. 3
    (사용기)필립스 스마트 센싱 에어프라이어…에어프라이도 AI시대

    자취경력 20년에 할머니-어머니로 이어진 식당에서 심부름까지. 레시피를 달달 외우고 살진 않지만, 단체로 놀…

    #가전ㆍ통신
  4. 4
    (CES 2021) ‘TV·모니터·사운드바’까지…삼성전자가 꼽은 올해 트렌드는

    삼성전자가 CES 2021을 통해 본 TV, 모니터, 오디오 업계 주요 트렌드를 소개했다. 삼성전자는 지…

    #가전ㆍ통신
  5. 5
    (CES 2021) 삼성전자, ‘보다 나은 일상’ 위한 집 중심 AI·IoT 서비스 선봬

    삼성전자가 11일(현지시간) ‘CES 2021 삼성 프레스컨퍼런스’에서 ‘모두를 위한 보다 나은 일상(Bet…

    #가전ㆍ통신
  6. 6
    막 오른 비대면 CES 2021…삼성·LG가 선보일 제품은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 CES 2021이 개막한다. CES 2021은 코로나19로 인해 1967년 시작된 이…

    #가전ㆍ통신
  7. 7
    KOTRA, 해외지역본부장들에게 수출전략을 묻다

    KOTRA(사장 권평오)가 1월 18일과 19일 이틀간 ‘2021년 해외지역본부장 회의’를 개최하고 해외시장…

    #가전ㆍ통신
  8. 8
    LG전자, 2020년 4분기 잠정실적 발표

    LG전자(066570)가 지난해 4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지난 4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8조…

    #가전ㆍ통신
  9. 9
    美 CES 2021 개막...국내 스타트업 어떤 성과 낼까

    11일 미디어데이를 시작으로 본격 개막하는 미국 CES 2021에 삼성의 스마트홈과 조명 관련 스타트업 등이…

    #가전ㆍ통신
  10. 10
    이재용 부회장, 삼성리서치에서 미래기술 점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삼성리서치에서 미래기술 점검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이재용 부회장이 서울 우면동 삼…

    #가전ㆍ통신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