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신규 양수발전소 건설 예정지에 농·특산물 기부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
작성 : 2020년 07월 19일(일) 00:06
게시 : 2020년 07월 19일(일) 00:06
가+가-

이인식 한국수력원자력 그린에너지본부장(왼쪽 두 번째)이 지난 17일 3300만원 상당의 농·특산물을 박세복 영동군수(왼쪽 세 번째)에 전달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양수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고 있는 지역 중 하나인 충북 영동군에 농·특산물을 기부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나섰다.

한수원은 지난 17일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3300만원 상당의 농·특산물을 영동군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한수원이 기부한 농·특산물은 또 다른 신규 양수발전소 건설이 예정된 강원 홍천군과 경기 포천시에서 구입한 것이며 한수원은 앞으로 영동군에서 구입한 특산물을 홍천군과 포천시에 기부할 계획이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동군민들과 고통을 함께 나누고 침체한 지역사회에 어려움은 없는지 살피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수원은 충북 영동군 양강면·상촌면 일원에 영동양수발전소를 건설할 계획이며 현재 타당성조사 용역을 시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