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기술연구원, 순도 99.99% 수소 생산기술 개발
도심지 인근 설치 가능
작성 : 2020년 06월 11일(목) 08:55
게시 : 2020년 06월 11일(목) 08:55
가+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천연가스에서 순도 99.99%의 수소를 저렴하게 생산할 수 있는 '고순도 수소생산유닛' 기술을 개발했다고 11일 밝혔다.

도시가스 파이프라인을 통해 생산할 수 있기 때문에 도심지 인근에도 설치가 가능하다. 수소 생산 시설과 저장·공급 장치를 일원화할 수 있어 비용도 저렴하다.

생산유닛은 천연가스와 수증기를 반응시켜 수소를 뽑아내는 '개질 모듈'과 일산화탄소, 이산화탄소, 메탄 등 불순물을 흡착 분리하는 '정제 모듈'로 구성돼 있다.

개질 반응기를 일체형 대류 시스템으로 설계해 열·물질 전달의 효율을 높이고 고순도 수소 정제를 위해 진공압력변동 흡착 방식을 개발, 분리 효율을 높였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개질 반응기는 일본 수입산이 대부분이었다. 이번에 국산화 성공을 통해 기기 가격도 기존의 1/3 수준인 10억원으로 줄였다.

수소 순도는 99.99% 이상, 불순물인 이산화탄소 농도는 0.2ppm 이하로 유지할 수 있다.

연구 책임자인 윤왕래 박사는 "수소 생산 효율은 80% 이상으로 높고 기존 LNG 공급망을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 인프라 투자 없이 저렴하게 수소를 생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기술을 원일티엔아이에 이전했으며, 앞으로 파일럿 플랜트 규모 설비를 통해 실증할 계획이다.
윤병효 기자 기사 더보기

chyybh@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