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시험인증기관 최초 모바일서비스 시대를 열다
‘Mobile 서비스 앱’ 출시, 우선 안드로이드 버전부터 선보여
“시험 진행 현황과 성적서 확인, 스마트폰으로 확인 가능”
작성 : 2020년 06월 04일(목) 11:07
게시 : 2020년 06월 04일(목) 13:47
가+가-

KTC가 시험인증기관 최초로 제공하는 ‘Mobile 서비스 앱’ 서비스.

제대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이하 KTC) 원장이 취임 첫 미션으로 추진한 모바일 서비스 개발이 공개됐다.

KTC는 시험인증 기관으로서는 최초로 시험·인증의 처리 현황(접수, 시험, 완료 예정 등) 조회, 성적서 조회 및 접수 문의 등을 스마트폰으로 처리 가능한 ‘KTC 모바일’ 앱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KTC 모바일’은 안드로이드 앱 형태로 개발됐다.

시험인증 신청 고객의 아이디로 접속하면 의뢰한 시험 전 과정을 스마트폰에서 볼 수 있다.
특히, 완료된 시험의 성적서 확인은 물론 사본을 내려받을 수도 있어, 언제 어디서나 성적서 진위의 확인이 가능하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요구사항에 맞춰 ▲모바일 접수 ▲SNS 상담 및 예약 등도 가능해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은 물론 방문을 꺼리는 시험인증 수요도 충족한다는 게 KTC의 설명이다.

KTC는 이번 서비스 앱에 사용된 기술을 특허 출원하고, 향후 시료 및 성적서의 실시간 배송 위치 알림 서비스 등도 추가할 예정이다.
또 아이폰 사용자를 위한 IOS용 앱을 개발하는 등 고객 편리성을 고도화할 방침이다.

제대식 KTC 원장은 “정부 정책에 따라 올해 9월까지 전환 평가를 완료해야 하는 국제 요건 ISO/IEC 17025:2017의 핵심 요구사항이 시험 전 과정에 대한 정보 공개 협조”라며 “게다가 고객은 마치 스마트폰을 신체의 일부처럼 사용하는 포노사피엔스로 진화하고 있는 만큼 모바일 서비스는 이제 선택사항이 아닌 필수”라고 강조했다.
강수진 기자 기사 더보기

sjkang17@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