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새로운 주거품질서비스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 개최
준공 및 하자업무 프로세스 혁신을 통한 고객 중심으로의 품질 개선
작성 : 2020년 05월 31일(일) 13:26
게시 : 2020년 05월 31일(일) 13:27
가+가-

지난 5월 28~29일 이틀간 경기도 성남시 소재 판교테크노밸리 스타트업캠퍼스에서 개최된 ‘새로운 주거품질서비스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에서 권혁례 LH 공공주택본부장(사진 가운데)이 발언하고 있다.

LH(사장 변창흠)는 지난 5월 28~29일 이틀간 경기도 성남시 소재 판교테크노밸리 스타트업캠퍼스에서 건설관계자들과 함께 새로운 주거품질서비스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올해 준공 예정 및 고객품질평가 대상지구의 건설업체 67개사의 임원 등 180여명을 대상으로 ‘준공 및 하자업무 프로세스 혁신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하기 위해 마련됐다.
‘준공 및 하자업무 프로세스 혁신방안’은 정부의 공공주택 공급 확대 정책에 부응하기 위한 LH의 주택품질관리 강화방안으로, 주택입주 전 고객이 직접 하자보수내역을 점검하는 등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품질을 만들기 위한 새로운 주거품질서비스 시스템 구축을 내용으로 한다.
이외에도 참석자들은 주택하자와 관련한 고객 눈높이 상향 및 사회적 관심 증대 등 대외적 여건 변화에 대한 정보 공유과 함께 공동주택 품질관리 강화를 위한 주택법 개정안 등의 정부의 정책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권혁례 LH 공공주택본부장은 “LH는 건설관계자들과 함께 고객중심적인 주거품질서비스를 제공해 정부의 주거복지로드맵을 성공적으로 이행하고 국민들에게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