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고리원자력본부, 구내식당 대신 지역에서 도시락 구매
‘추억의 도시락 데이’ 기획해 약 2700만원 상당 도시락 나눠 먹어
작성 : 2020년 05월 25일(월) 18:52
게시 : 2020년 05월 25일(월) 18:52
가+가-

지난 22일 부산 기장군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에서 ‘추억의 도시락 데이’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신선)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직원들이 도시락을 나눠 먹는 행사를 기획했다.

고리원자력본부는 지난 22일 주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추억의 도시락 데이’ 행사를 시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침체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행사는 고리원자력본부가 위치한 부산 기장군 내 음식점에서 도시락을 구매해 나눠 먹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고리원자력본부는 행사 당일 구내식당 운영을 일시 중단하고 약 2700만원 상당의 도시락을 구매했다고 설명했다.

이신선 한수원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고리원자력본부는 다양한 프로그램 시행과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가 다시 활기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