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냉각탑 청소에 로봇 도입..."근로자 안전 사고 예방"
파주지사서 실증시험 완료
작성 : 2020년 04월 09일(목) 07:39
게시 : 2020년 04월 09일(목) 07:39
가+가-

한국지역난바옹사 파주지사 전경.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열병합발전소 냉각탑 청소작업에 수중 청소로봇을 도입한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열병합발전소 냉각탑 수중 청소로봇 개발을 위해 '시장창출형 로봇보급사업'에 참여, 지난해 한난 파주지사에 시험시스템을 구축 후 실증시험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열병합발전소 냉각탑은 설비운영 효율 증대를 위해 기기에 냉각수를 공급하는 설비로 장시간 사용 시 침전물이 쌓여 발전 설비 운영에 악영향을 미친다.

한난은 기존에 근로자가 수행하던 냉각탑 청소작업에 수중 청소로봇을 투입하기로 했다. 안전사고 예방과 더불어 용수 절약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시장창출형 로봇보급사업은 사업화 직전 단계의 로봇을 수요기관에 시범 적용해 실용화를 통한 시장창출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산업 기술향상과 기술력 있는 국내기업의 신시장 개척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고있다.

한난 관계자는 “앞으로 4차 산업혁명 대응 및 근로자 안전 강화를 위해 열병합발전소 냉각탑 청소에 수중 청소로봇을 적극 투입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오철 기자 기사 더보기

ohch@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