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건물일체형 태양광 시범설치
민간 업무용 건물 2곳과 교회 1곳에 도입
작성 : 2020년 04월 07일(화) 12:35
게시 : 2020년 04월 07일(화) 12:35
가+가-

올해 8월 외벽에 태양광패널이 설치될 서울 강남구 선릉로 알파빌딩의 모습 상상도.(제공=연합뉴스)

서울시가 건물일체형 태양광 패널 시범설치에 나섰다.
6일 서울시는 오는 8월까지 민간 업무용 건물 2곳과 교회 건물 1곳에 ‘건물일체형 태양광 패널’을 시범설치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강남구 언주로 소재 8층 아리빌딩, 강남구 선릉로 소재 5층 알파빌딩, 양천구 목동동로 소재 9층 세신교회에 각각 46kW, 15kW, 80kW 규모의 건물일체형 태양광 패널을 설치키로 했다. 시범사업 대상은 공개모집을 통해 결정됐다.
세 곳의 총사업비는 약 12억9000만원이다. 서울시가 70%(9억원)를 지원하고 나머지 30%는 건물주가 각각 부담한다.
서울시는 이번 시범사업 평가를 토대로 내년부터 민간 보급사업을 본격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건물일체형 태양광 패널은 외벽, 창호, 지붕, 커튼월 등 원래 건물의 외장재인 것처럼 보이게 제작된 장치다. 멀리서 보면 태양광 패널인지 구분이 어렵다.
건물 옥상에 구조물을 세워 설치하는 일반적인 태양광 패널보다 효율은 낮지만 건물 미관 개선 효과가 있고 설치에 거부감이 적다는 장점이 있다.
윤대원 기자 기사 더보기

ydw@electimes.com

신재생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1. 1
    (신년인터뷰) 허화도 유니슨 대표

    지난해 신재생에너지 발전 시장은 탄소중립의 핵심으로 꼽히며, 많은 성장이 기대됐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해 ‘…

    #신재생
  2. 2
    지자체 이격거리 제각각...태양광 표준조례 만든다

    그동안 유명무실했던 지자체의 태양광 이격거리 규제에 대한 정부 가이드라인의 대안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각…

    #신재생
  3. 3
    (신년좌담회)한국 태양광 발전 시장, 나아갈 길은?

    ■사회: 윤형식 전기신문 부사장 ■패널: 오승철 산업통상자원부 신재생에너지정책과장 정우식 한국태양광산업협…

    #신재생
  4. 4
    신성이엔지, 국가위기상황에 팔 걷었다

    신성이엔지가 카이스트와 공동 개발한 이동 확장형 음압병동을 원자력병원에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7…

    #신재생
  5. 5
    RE100 도입, 중소 태양광 시장 돌파구될까

    한국형 RE100(K-RE100) 도입과 함께 소규모 태양광 사업자들의 잉여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신재생
  6. 6
    세계 최대 수상태양광, 입찰부터 ‘삐끗’

    한수원이 추진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 사업에서 초반부터 잡음이 나오고 있다. 300MW 규모로 지어…

    #신재생
  7. 7
    태양광사업자 “생존권 보장하라” 한목소리

    태양광 발전사업자들이 생존권 사수를 위해 집결했다. 14일 대한태양광발전사업자협의회(가칭)는 정부세종청사 …

    #신재생
  8. 8
    재생E 업계 숙원 PPA·RPS법 통과 ‘초읽기’

    재생에너지 업계의 숙원인 전력구매계약(PPA)과 신재생에너지공급의무화(RPS) 제도의 10% 의무 상한선 폐…

    #신재생
  9. 9
    올해부터 RE100 길 열린다

    올해부터 국내에서도 기업들이 재생에너지로 생산한 전기를 조달할 수 있게 된다. 본격적으로 RE100에 참여할…

    #신재생
  10. 10
    2021년 첫 REC 하루 평균가격 3만6943원

    태양광 현물시장에서의 올해 첫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하루 평균가격은 3만6943원으로 마감됐다. 작…

    #신재생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