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연구원 입주’ 이플로우, 코로나 소독수 무상 기증
작성 : 2020년 03월 20일(금) 15:30
게시 : 2020년 03월 20일(금) 15:30
가+가-

㈜이플로우가 차아염소산수 1000ℓ를 대구광역시에 기증하고 있다.

경남 창원시에 소재한 전자 부품 제조업체 ㈜이플로우(대표 윤수한)가 최근 품귀현상으로 쉽게 구하기 어려운 소독수(차아염소산수)를 무상으로 지자체와 시민들에게 기증했다. 이플로우는 한국전기연구원 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한 업체다.

차아염소산수는 의료 선진국에서 오래전부터 사용해온 소독수로 신체에 무해하며 내성균이 생기지 않고 산화력이 높아 즉각적인 살균이 가능하다.

이플로우는 시간당 400ℓ, 하루 4t까지 소독수를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설치해 창원시, 대구광역시, 부산광역시, 문경시 등 지자체와 부산지역 대학교 및 기업체, 창원시 소재 학교, 기업체, 창원 시민 등에 차아염소산수 6000ℓ(500㎖ 스프레이 1만2000개 분량)를 무료로 전달했다.

이번 주에는 경남은행에 400ℓ, 경기 지역에 2000ℓ를 보낼 예정이다.

이플로우는 독일 기업의 친환경 고효율 모터 특허 기술 독점 사업권을 가지고 소형 모빌리티용 엔진 및 여과용 필터, 수소 연료전지 전기자전거와 스쿠터 등을 생산하는 업체지만 생물공학 전공인 윤수한 대표가 과거 식품과 제약회사의 미생물 오염 방지 및 검증 업무를 하던 경험을 살려 세균 바이러스를 제거할 수 있는 무독성 살균수를 만들어 필요한 사람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윤수한 대표는 “바이러스에 직접 감염되지 않게 조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세균이 번식할 수 없는 위생환경을 만들고 유지하는 것이 지금의 코로나 사태를 종식하는 지름길”이라며 “소독수가 필요하신 분들은 누구든지 생수병(1.8ℓ) 1병씩 제공하고 학교 등 단체는 사전 협의 후 가능한 필요만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박정배 기자 기사 더보기

pjb@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