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이낙연 공동선대위원장에 중기 정책과제 전달
작성 : 2020년 02월 20일(목) 10:01
게시 : 2020년 02월 20일(목) 16:05
가+가-

2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선대위원장 초청 제21대 총선과제 전달식에서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왼쪽)이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으로부터 정책과제를 전달받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를 비롯한 14개 중소기업단체는 20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초청해 ‘제21대 총선 정책과제(제21대 국회에 전하는 중소기업계 제언)’를 전달하고 총선공약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행사에는 민주당에서 이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조정식 정책위원회의장 등 6명이 참석했고 중소기업계에서는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서병문 한국주물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권혁홍 한국제지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등을 비롯한 중소기업단체장 40여명이 참석했다.
중소기업계는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기반 마련 ▲대·중소기업 상생 및 공정경제 확립 ▲중소기업의 지속성장을 위한 생태계 조성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서민경제 회복을 위한 소상공인 활력 제고 ▲더 많은, 더 나은 일자리를 위한 환경 조성 등 주제별 정책과제를 설명했다.
특히 ▲중소기업자 지위 인정 등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화평법·화관법 등 환경 규제 개선 ▲대·중소기업 상생 몇 공정경제 확립은 반드시 제21대 국회에서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어려운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기업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중소기업에 꼭 필요한 건의를 모아 이번 정책과제집에 담았다”면서 “우리나라 경제의 근간인 중소기업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이번 총선을 통해 중소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는 ‘중소기업 국회’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하며 20대 국회가 종료되기 전에 이번 임시국회에서 국회에 계류 중인 중소기업 관련 경제입법도 조속히 통과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송세준 기자 기사 더보기

21ss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