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조직 역량 총동원”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한 ‘경제활성화 지원 종합대책’ 수립·발표
작성 : 2020년 02월 18일(화) 21:58
게시 : 2020년 02월 18일(화) 21:58
가+가-

경기 성남시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에서 지역 화훼 소비 진작 분위기 조성을 위한 꽃 나눔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코로나19(우한 폐렴)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힘을 보탠다.

한난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경제가 위축됨에 따라 ‘경제활성화 지원 종합대책’을 수립해 크로나19 극복에 동참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이번 종합대책을 통해 한난은 ▲지역경제 활성화 ▲전통시장 활성화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등을 추진한다.

우선 중국 우한에서 귀국한 교민들이 격리돼있거나 격리돼있었던 충남 아산시, 충북 진천군, 경기 이천시의 지역 특산품 5000만원 상당을 구매해 지역 복지시설에 지원하고 구내식당 휴무제, 부서 화합의 날 등을 시행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한다.

또한 지역 화훼농가 지원을 위해 약 2000만원 상당의 식물을 구매해 기부할 계획이며 조직 내 지역 화훼 소비 진작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 17일에는 본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꽃 나눔 행사를 시행하기도 했다.

또한 한난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19개 지사가 전통시장과의 자매결연을 통해 상시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부서별 장보기 날 행사, 노·사 합동 장보기 날 행사 등을 운영한다.

마지막으로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약 1억원 규모의 지원사업을 추진하는 동시에 소상공인 금융지원 제도 조기 추진을 통해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에 최대 5억원 규모의 저금리 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황창화 한난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축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분들이 늘어나는 현실에 마음이 숙연해진다”며 “한난은 국민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가꾸는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조직의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난은 건설사업 투자·용역 등의 예산을 상반기 중 최대한 집행해 내수경기 진작에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