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사장실 점거 사태’ 일단락
12일 합의에 따라 점거 해제...재발 방지 약속
작성 : 2020년 02월 14일(금) 09:39
게시 : 2020년 02월 14일(금) 09:40
가+가-

한국가스공사 본사.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 사장실을 점거했던 공공운수노조 한국가스공사 비정규지부가 농성을 중단했다.

가스공사는 지난 12일 정규직 전환 관련 공식 협의기구인 ‘노사전문가협의회’를 통해 성실히 협의해 나가기로 비정규직 노조와 합의했다고 밝혔다.

비정규지부는 12일부로 가스공사 사장실 점거를 해산하고 정당성 없는 유사 상황의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이와 같은 상황이 재발하는 경우 민·형사상 책임도 지기로 했다.

양자는 앞으로 제반 법령 준수, 상호 권리 존중을 토대로 협의에 임하고 대화와 타협을 통해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이 반영된 대안을 수립하는 데 노력할 계획이라고 가스공사는 덧붙였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