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QM6’ 5개월 연속 국산 중형 SUV 판매 2위
가솔린부터 LPG, 디젤까지 다양한 파워트레인 라인업 완성
작성 : 2019년 12월 13일(금) 16:42
게시 : 2019년 12월 13일(금) 16:42
가+가-

르노삼성차의 ‘QM6’가 5개월 연속 국산 중형 SUV 시장에서 월간 판매 2위를 달성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QM6’가 5개월 연속 국산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시장에서 월간 판매 2위를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 집계에 따르면 르노삼성차 QM6는 지난 7~11월까지 5개월간 국내에서 2만3237대가 팔리며 2위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다.

2016년 출시 이후 3년 만인 지난 6월 선보인 부분변경 모델 ‘더 뉴 QM6’는 7월 한달간 4262대가 판매되며 국내에서 가장 치열한 시장 가운데 하나인 중형 SUV 시장에서 출시 이후 처음으로 판매순위 2위에 오른 바 있다.

이렇듯 QM6가 5개월 연속 국산 중형 SUV 판매 2위를 유지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지난 6월 더 뉴 QM6와 함께 선보인 국내 유일 LPG SUV인 ‘더 뉴 QM6 LPe’의 역할이 무엇보다 컸다.

더 뉴 QM6 LPe는 LPG 탱크를 트렁크 하단 스페어 타이어 공간에 탑재할 수 있는 도넛탱크 적용 및 마운팅 시스템 개발 기술특허로 후방추돌사고 시 2열 시트의 탑승객 안전성을 최고 수준으로 확보했으며 SUV 고유의 장점인 트렁크 공간까지 고스란히 살린게 특징이다.

더불어 가솔린 모델 못지않은 주행성능과 정숙성, 여기에 탁월한 경제성까지 더해지며 QM6의 흥행을 이끌었다.

일찌감치 국내 중형 SUV 시장에 가솔린 돌풍을 일으킨 바 있는 ‘더 뉴 QM6 GDe’도 뛰어난 정숙성을 자랑하며 QM6 성공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고급성을 더한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의 경우 더 뉴 QM6 GDe 전체 판매의 29.5%(올해 누적 판매 기준)에 달했다.

더 뉴 QM6 dCi는 1.7L 다운사이징 디젤엔진을 새로 더해 경제성을 높임으로써 정통 SUV를 찾는 고객들의 만족감을 높였다. 이를 입증하듯 1.7 dCi가 전체 더 뉴 QM6 dCi 판매의 35.2%(올해 누적 판매 기준)를 차지했다.

이외에도 르노삼성차의 고급 중형 세단인 ‘SM6’는 QM6와 마찬가지로 도넛탱크로 트렁크 공간을 살려 LPG 세단의 고급화를 이끌고 있는 ‘SM6 LPe’가 전체 판매의 44.2%(올해 누적 판매 기준)를 차지하며 올해 세단 시장에 새로운 선택지를 제공해왔다.

한편 르노삼성차는 이번 한달간 신차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연말맞이 특별 프로모션 ‘굿바이(Good buy) 2019’를 진행한다. 2020년형 SM6 GDe 구매고객에는 최대 500만원, 더 뉴 QM6 GDe 구매고객에는 최대 450만원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 SM6와 QM6를 재구매하는 고객들에게는 최대 200만원, 노후차 교체 시 30만원, 공무원·교직원은 20만원 추가 할인을 해준다.
이근우 기자 기사 더보기

lgw909@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