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수급‧전기요금 정책 어떻게 손봐야 할까
김삼화 의원, 오는 12일 ‘에너지정책 우리가 가야할 길’ 토론회 개최
작성 : 2019년 11월 07일(목) 16:04
게시 : 2019년 11월 07일(목) 16:05
가+가-
에너지정책의 가장 중요한 이슈인 전력수급과 전기요금에 관해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인 김삼화 의원과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 전력포럼은 오는 12일 국회 의원회관 1세미나실에서 ‘에너지정책 우리가 가야할 길’을 주제로 한 토론회를 공동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올해 말까지 수립해야 할 9차 전력수급기본계획과 전기요금 체계 개편 방향을 중심으로 에너지정책 전반에 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노동석 서울대학교 전력연구소 박사가 ‘전기요금과 전력수급’을 주제로 한 발제에 나선다.
미래에너지정책연구원장을 맡고 있는 전봉걸 서울시립대 교수를 좌장으로 김정일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혁신정책관, 박종배 건국대 교수, 유승훈 서울과학기술대 교수, 조성경 명지대 교수, 장현국 삼정KPMG 상무, 임낙송 한전 영업계획처장이 토론자로 나서 열띤 토론을 벌일 계획이다.
김삼화 의원은 “9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서는 수요전망부터 전기요금,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까지 8차 계획을 전면 손 볼 필요가 있다”며 “특히 전기요금은 현행 요금 체계의 문제점이 드러나고 있는 만큼 합리적으로 체계개편을 서둘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대원 기자 기사 더보기

ydw@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