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즐거운 조명 세상을 만난다”
시그니파이, 블루투스 지원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 공식 출시
블루투스만 켜면 전구 한 개로 1600만 가지 조명 컬러 설정
작성 : 2019년 10월 07일(월) 13:03
게시 : 2019년 10월 07일(월) 13:06
가+가-

7일 커넥티드 조명을 선도하는 글로벌 조명 기업 시그니파이가 블루투스만 켜면 스마트폰 앱으로 간편하게 조명의 색상을 연출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반경 10미터의 거리에서 필립스 휴(Hue)전구 10개까지 컨트롤 할 수 있는 스마트 조명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를 공식 출시했다.

블루투스만 켜면 스마트폰 앱으로 간편하게 1개의 전구로 1600만 가지의 조명 색상을 자유롭게 연출할 수 있는 스마트 조명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가 공식 출시됐다.

커넥티드 조명을 선도하는 글로벌 조명 기업 시그니파이코리아는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 조명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를 7일부터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공식 판매한다고 밝혔다.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에 앱을 설치하고 블루투스 기능만 켜면, 1개의 전구로 그 순간에 꼭 맞는 분위기를 1600만 가지 색상의 조명으로 간편하게 만들 수 있는 제품이다.

집에 돌아와 음악을 들으며 휴식을 취할 때는 은은한 색의 조명으로 바꾸고, 주말에 집에서 와인 한잔을 할 때는 감성모드의 조명으로 분위기를 내는 식이다.
또 공부할 때는 집중력을 높일 수 있게 밝은 조명으로 설정할 수도 있다. 집에서 유튜브 방송을 하는 유튜버와 인스타그래머들에게도 간편하게 분위기를 바꿀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필립스 휴(Hue) 블루투스’를 쓸 때 알아두면 유용한 기능이 또 있다.
조명의 색상과 조도, 점등과 소등도 간편하게 맞춰서 사용할 수 있는 건 기본이고, 앱 하나로 반경 10m 거리에서 필립스 휴(Hue) 전구를 10개까지 컨트롤할 수 있다. 여러 개의 필립스 휴 블루투스 램프로 집안을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어 활용도를 높일 수 있는 것이다.

가족들이 동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다중 접속 기능도 제공한다. 아마존 알렉사와 구글 어시스턴트도 지원한다. 음성으로도 '필립스 휴 블루투스'를 사용할 수 있는 편리함이 더해진 셈이다.

휴(Hue) 브릿지를 사용하면 확장성도 배가된다.
브릿지를 연결하면 음악 소리와 TV에서 나오는 색상에 맞춰 조명 빛이 바뀌는 기능을 제공한다. 아이들에게는 빛이 주는 상상력과 몰입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또 하나의 상상 놀이기구가 된다.
잠들기 전에 미리 설정해 두면, 스위치로 조명등을 끄지 않아도 알아서 시간에 맞춰 조명이 꺼지고 켜져서 생활 속에서 더욱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시그니파이 동북아지역 총괄사장인 강용남 대표는 “스마트 실내조명을 대표하는 ‘필립스 휴(Hue)’는 조명으로 집안 분위기를 전혀 다르게 연출할 수 있는 힘을 가졌다"며, "블루투스 기능을 제공해 훨씬 간편해진 이번 ‘필립스 휴 블루투스’로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새롭게 즐거운 조명의 경험을 맛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필립스 휴 블루투스'는 부드러운 디밍 기능을 제공하는 ▲'필립스 휴 화이트(Philips Hue white)'를 비롯해 다양한 색 연출이 가능한 ▲'필립스 휴 화이트 엠비언스(Philips Hue white ambiance) ▲ '필립스 화이트 앤 컬러 엠비언스(Philips Hue white and color ambiance) 등 세 가지 종류의 제품으로 구분된다.
윤정일 기자 기사 더보기

yunji@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