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통해 우수 아이디어 선정
‘초음파를 활용한 생활위생가구 혁신’ 최우수상...11월 열리는 국제대회 진출
작성 : 2019년 09월 13일(금) 13:40
게시 : 2019년 09월 13일(금) 13:40
가+가-

한국남부발전 본사(부산국제금융센터).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기술혁신 창업문화 확산을 위해 청년을 대상으로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남부발전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무박 2일간 부산 해운대구 아르피나에서 ‘제5회 부산 국제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국내 고등학생과 대학생, 인도네시아·네팔·카자흐스탄 등 5개국의 대학생 등 총 62개 팀, 224명이 참여한 이번 경진대회의 특징은 25명의 전문 창업멘토가 아이디어 사업화 과정에 참여함으로써 참여팀들이 실질적인 창업화 과정을 체험해볼 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번 대회 최우수상은 ‘초음파를 활용한 생활위생가구 혁신’ 제안을 발표한 부경대 슬러시팀이 차지했다.

이에 따라 슬러시팀은 오는 11월 핀란드 헬싱키에서 개최되는 유럽 최대 스타트업 페스티벌인 ‘슬러시(SLUSH)’에 참가한다.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은 “청년실업으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에게 기술혁신 창업 기회를 제공해 도전정신과 기업가정신을 불어넣는 것은 매우 가치 있는 일”이라며 “남부발전은 앞으로도 부산시, 관계기관과 협력해 기술혁신 창업을 위한 인프라 조성에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를 통해 우수 8개 팀과 개인 수상자 5명에게 총 27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으며 앞으로 부산시에서 주관하는 창업지원 사업에서도 가산점이 주어질 것으로 보인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