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9년 전기이륜차 민간보급사업’2차 추진
1차 300대 지원 완료, 2차 100대 추가 지원
9월 19일부터 전기이륜차 제작·판매점 통해 울산시에 접수
작성 : 2019년 09월 12일(목) 21:35
게시 : 2019년 09월 12일(목) 21:38
가+가-
울산시의 ‘환경 친화적 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사업’이 추가로 추진된다. 울산시는 전기이륜차 구매보조금 지원을 내용으로 하는 ‘2019년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사업(2차)’을 공고했다고 밝혔다.
공고에 따르면 이번 2차 사업에는 전기이륜차 100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2019년도 당초 300대를 지원할 계획이었으나 전기이륜차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사업 물량이 조기 소진되면서 이번 추경예산 편성으로 추가 물량을 확보했다.
보조금 지원 규모는 전기이륜차 성능에 따라 223~350만 원까지 각각 차등 지원된다.
신청 접수는 전기이륜차 제작사별 판매점(대리점)을 방문해 상담 후 신청서를 작성하면 오는 19일부터 판매점(대리점)에서 울산시로 접수하게 된다.
신청 자격은 접수 전일까지 울산시에 주소를 둔 시민이나 울산시내 사업장(본사, 지사, 공장, 자동차 대여사업소 등)이 위치한 법인 및 기업 등이고, 개인·법인 당 1대만 지원 신청 가능하다.
제조사들의 출고 지연 방지와 실구매자 관리 등을 위해 지원 신청 후 20일 이내에 차량이 출고되지 않을 경우 보조금 지원이 취소되므로 구매자는 20일 이내에 차량 출고가 가능한 경우에만 신청해야 하며 2년간 의무 운행기간을 유지해야 하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생활 주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하여 보조금 지원사업을 추진하는 만큼 많은 시민들과 기업체가 관심을 가져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