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19년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 개최
26일 첫 강좌로 '공동주택 장기수선계획 및 시설물 안전관리' 소개
첫단추 프로그램, 공동주택 회계·계약 실무 등 강좌 진행 예정
작성 : 2019년 09월 11일(수) 23:15
게시 : 2019년 09월 11일(수) 23:15
가+가-
LH(사장 변창흠)는 오는 26일 성남시 분당구 LH 경기지역본부 1층 대강당에서 올해 첫 번째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로 '공동주택 장기수선계획 및 안전관리' 강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는 LH가 임대주택 100만호를 유지관리하며 축적한 공동주택관리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지난 '17년 4월부터 작년까지 개최된 총 16회의 강좌에 누적 6,600여 명이 참여할 정도로 뜨거운 관심을 받아왔다.
또한 수강생들의 강좌 만족도가 90%대로 매우 높은 편이며, 체계적인 교육이 어려운 소규모 관리업체와 정보접근 기회가 부족한 입주자를 위한 지식나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오는 26일 개최되는 올해 첫 열린강좌에서는 공동주택을 오랫동안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필요한 '장기수선계획 및 시설물 안전관리'를 다루며, 관련 제도와 주요 위반사례, 시스템 활용법 및 주요 시설물 안전관리 방법까지 이해하기 쉽게 소개한다.
특히 이번에는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협업해 공동주택 에너지 절약을 위한 효율적인 난방 관리 방법도 안내할 예정이다.
LH는 이외에도 올해 새롭게 도입된 신규단지 맞춤형 관리 프로그램 '첫단추*'와 공동주택 회계 및 계약실무 등을 주제로 올해 11월까지 총 3회에 걸쳐 다양하고 알찬 강좌를 진행할 계획이다.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는 국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25일까지 LH 중앙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 홈페이지(myapt.molit.go.kr)에서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다. 선착순 550명 모집 완료 시 조기 마감된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