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해외팬 SNS서 前남편 송중기 게시물 눌러봤다 "목록에 이름이…의외"
작성 : 2019년 09월 11일(수) 02:46
게시 : 2019년 09월 11일(수) 02:46
가+가-

송중기 송혜교 (사진: SBS/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송혜교가 한 해외팬의 SNS에서 전 남편 송중기에 대한 게시물을 직접 눌러본 사실이 화제다.

최근 한 누리꾼은 자신이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렸던 송중기 관련 사진을 송혜교가 직접 눌러봤다며 증거 영상을 업로드했다.

해당 영상에는 송중기 사진을 본 사람들의 SNS 아이디가 표기된 목록에 송혜교의 공식 SNS 계정이 버젓이 적혀 있었다.

인스타그램 스토리는 게시물 등록 후 24시간 동안만 게시물을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로, 일반 게시물과 달리 스토리 게시물은 열람한 사람들의 이름이 남는다.

이같은 상황에 누리꾼들은 "어쩐지 씁쓸하다", "송중기 사진 왜 봤을까", "정말 의외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지난 7월 22일 이혼 후 각자 작품 활동에 몰두하고 있다.
권진호 기자 기사 더보기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