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주행' 장제원 아들 노엘, 실제 거액 통해 설득 시도…"1000만원 줄테니 봐달라"
작성 : 2019년 09월 08일(일) 04:01
게시 : 2019년 09월 08일(일) 04:01
가+가-

장제원 아들 노엘 (사진: sbs)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인 노엘(장용준)이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 사고를 냈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8 뉴스를 통해 이날 오전 2시 무렵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노엘이 만취 상태로 자신의 벤츠 차량을 타고 가다 오토바이와 추돌하는 사고를 냈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사고 당시 노엘의 음주 수치는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다고 한다.

오토바이 운전자인 A씨는 경찰 조사를 통해 노엘이 자신에게 "우리 아버지가 장제원 의원이다. 1000만 원을 줄테니 합의하자"라는 말을 했다고 진술했다.

이에 장제원 의원 측은 아들인 노엘이 자신의 이름을 거론한 적이 없다고 강하게 부인하고 있다.

장제원 의원과 노엘은 각각 사과문을 발표하며 음주운전 사고에 대해 사죄했다.

한편 장제원 의원 아들 노엘이 소유하고 있던 차량은 메르세데스 벤츠 스포츠카인 'AMG GT' 시리즈다.
권진호 기자 기사 더보기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